현재위치 : > 전국 > 충북

음성군 대소면 직원들, 돌풍 피해 농가 복구 일손 보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08-25 09:47 수정 2019-08-25 09:47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10. 대소면 직원들, 돌풍피해 농가 일손 보태
대소면(면장 남원식) 직원 20여 명이 지난 17일 갑작스러운 돌풍으로 피해를 본 농가의 고통을 함께하고 피해 복구를 돕기 위해 24일 삼호리 인삼재배지를 찾아 일손을 보탰다.

직원들은 돌풍으로 뽑힌 인삼밭의 지지대를 철거하고 벗겨진 차광막을 치우는 작업을 실시했다.

피해 농가 주민은 "피해 규모가 크고 일손도 부족해 막막한 심정이었는데 직원들의 도움이 큰 힘이 됐다"며 감사함을 표했다.

남원식 대소면장은 "농촌 일손 부족이 심각한 가운데 뜻하지 않은 자연재해까지 겹쳐 안타깝다"며 "이번 피해가 농가의 영농활동에 지장이 없도록 조기 복구 노력에 최선을 다하고 앞으로도 일손이 부족한 곳이 있으면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음성=최병수 기자 cbsmit@

포토뉴스

  • 봄맞이 가지치기 한창 봄맞이 가지치기 한창

  • ‘3.1절 태극기 꼭 게양하세요’ ‘3.1절 태극기 꼭 게양하세요’

  • 대전 신천지교회 신도들 코로나19 전수조사 대전 신천지교회 신도들 코로나19 전수조사

  • 코로나19 의심환자에 분주히 움직이는 충남대병원 의료진 코로나19 의심환자에 분주히 움직이는 충남대병원 의료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