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충남/내포

홍성군, 태풍 피해 농가에 일손 지원 나섰다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09-11 11:51 수정 2019-09-11 11:51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11일(태풍피해 복구 지원_장곡면 배 낙과 농가 지원 사진) (3)
홍성군은 11일 태풍 '링링'에 따른 피해 농가의 신속한 복구를 위해 군청 공무원, 군부대와 합동으로 대민지원에 나섰다고 밝혔다. <사진>

군에 따르면 태풍 피해 농가 중 인력지원이 필요한 3농가에 대해 공무원과 군인 등 100여 명이 지원활동을 펼쳤다. 군 공무원은 모두 80명이 참여해 2개조로 나눠 장곡면 배 낙과 피해 농가와 구항면 벼 도복피해 농가를 찾아 지원했으며, 홍성군 주둔 제1789부대 4대대 군인 20명은 구항면 벼 쓰러짐 피해 농가를 찾아 벼 묶기 등 대민지원에 나섰다.

대민 지원활동에 참여한 직원들은 "태풍 피해로 인한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농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하루빨리 태풍 피해가 복구돼 생활이 안정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내포=유희성 기자 jdyhs@



포토뉴스

  • 제15기 중도일보 독자권익위원회 정례회의 제15기 중도일보 독자권익위원회 정례회의

  • 눈 쌓인 계룡산…한 폭의 수묵화 연상 눈 쌓인 계룡산…한 폭의 수묵화 연상

  • 대전·세종·충남도의회, 혁신도시 지정 촉구 결의문 낭독 대전·세종·충남도의회, 혁신도시 지정 촉구 결의문 낭독

  • 추위를 동반한 함박눈…‘내일도 추워요’ 추위를 동반한 함박눈…‘내일도 추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