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대전

대전 대덕구, 산업용재유통단지와 대덕e로움 유통활성화 협약

22일 청사서 업무협약 맺고 홍보 마케팅 약속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26 09:00 수정 2020-01-26 09:0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3. 중부권 최대 산업용재유통단지, 대덕e로움 유통활성화 동참
대덕구는 지난 22일 대덕산업용재유통단지와 대덕e로움 유통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오른쪽부터 박정현 대덕구청장과 김영환 이사장 모습. 사진=대덕구제공
대전 대덕구는 지난 22일 구청 사랑방에서 대전대덕산업용재유통단지사업협동조합(이사장 김영환)과 지역화폐 대덕e로움 유통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구에 따르면 협약은 유통단지 내 사업장을 운영하는 1680개의 산업용재 관련 소상공인들이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대덕e로움 유통활성화에 자발적 참여를 통해 진행됐다. 이에 조합원들은 대덕e로움을 구매해 사용하는 한편 홍보에도 적극 참여한다.

조합은 공구와 기계부속이라면 구할 수 없는 제품이 없다는 중부권 최대 규모의 산업용재유통단지로 대덕구 대화동에 위치하고 있으며 1680개 업체와 약 5000명이 소속됐다.

김영환 이사장은 "소상공인을 위해 발행하는 대덕e로움이 더 활발히 유통될 수 있도록 우리 조합이 앞장서는 것은 당연하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상호발전을 위해 다양한 방면에서의 민관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정현 청장은 "20년 이상 중부권 최대 규모의 유통단지를 유지 할 수 있었던 것은 조합원 한분 한분이 흘린 땀방울의 결과"라며 "김영환 이사장님을 비롯한 조합원에게 감사하며 주민 행복 증진과 더 풍요로운 지역경제를 위해 앞으로도 함께 힘 모을 것"이라고 말했다.

대전시 자치구 중 최초로 도입한 지역화폐 대덕e로움은, 2019년 7월 5일 출시해 폭발적인 인기에 힘입어 당초 발행 목표액 50억 원의 3배가 넘는160억 원을 발행한 바 있다. 환전차익거래(일명 깡) 문제 해소와 가맹점 모집 편의성을 고려해 종이 상품권이 아닌 전자카드 형태로 발행 된 대덕e로움은, 상시 6%, 명절 등 특판 시 10%의 할인을 받아 구매할 수 있으며, 오는 2월말까지는 설 명절 10% 특별 할인된 금액으로 구매가 가능하다. 대덕구 내 IC카드 단말기를 사용하는 모든 점포에서 사용 가능하지만 대형할인마트·유흥업소 등은 제외된다. 구매는 대덕e로움 전용 앱이나 대덕구 내 동행정복지센터, 도서관, 보건소, 금융기관(하나은행·신협) 등에서 할 수 있다.
김소희 기자 shk3296@

포토뉴스

  • 절기상 우수(雨水)…봄꽃으로 가득한 양묘장 절기상 우수(雨水)…봄꽃으로 가득한 양묘장

  • ‘코로나19의 외부 유입을 막아라’ ‘코로나19의 외부 유입을 막아라’

  • 지역사회 감염 막기 위해 열화상 카메라 설치된 대전역 지역사회 감염 막기 위해 열화상 카메라 설치된 대전역

  • 제15기 중도일보 독자권익위원회 정례회의 제15기 중도일보 독자권익위원회 정례회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