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지역경제

MG다이렉트 3대 진단비 보험, 2030이라면 첫 보험료 그대로 100세까지 든든하게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29 10:42 수정 2020-01-29 10:4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0129_MG다이렉트_중도일보
#30대 직장인 A씨는 지난달 원인 모를 어지러움으로 병원을 찾아 검사를 받아 본 결과 뇌혈관질환이 있다는 걸 알았다. 평소 건강에 신경을 쓴다고 썼는데 갑작스럽게 발견된 질병에 당황하는 것도 잠시, 치료비와 생활비 걱정이 몰려 왔다.

최근 20~30대 사이에서 A씨처럼 갑작스럽게 예기치 못한 상황에서 중대 질병이 발견되는 경우가 늘고 있다. 생활습관 및 식습관 등을 이유로 대한민국 3대 사망 원인에 속하는 뇌혈관질환, 허혈성심장질환, 암 환자들의 발병 연령대가 점차 낮아지면서 2030 세대의 건강을 위협하고 있다.

이런 질병들은 오랜 기간 치료를 요하는 탓에 치료에 들어가면 경제활동을 하기 힘든 반면 병원비는 비싸서 환자들에게 심리적.경제적으로 큰 압박감을 가져온다. 그렇다고 고가의 보험을 들기엔 현실적으로 부담이 되는 경우가 많다.

MG다이렉트의 ‘2030 3대 진단비보험’은 저렴한 보험료로 3대 질환(암, 심장질환, 뇌질환)을 100세까지 든든하게 집중보장해 주는 상품이다. 2030보험, 2030암보험 이후 2030세대에 특화된 MG다이렉트의 세 번째 시리즈다. 

2030 3대 진단비 보험은 만19세~만39세까지만 가입 가능하며 사망이나 후유장해담보 등 원치 않는 부가적인 연계 담보 없이 딱 필요한 3대 질병에 대한 진단비만 가입할 수 있는 실속형이다. 홈페이지 혹은 전용 앱(APP)에서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다.

해당 상품은 온라인으로 고객이 직접 가입하는 형식이라 인건비, 점포운영비, 설계사 수수료가 발생하지 않아 오프라인으로 판매되는 유사 상품 대비 월 납입료가 훨씬 저렴하며, 해지환급금미지급형을 선택하면 보험료는 또 한 번 내려간다. 비갱신형 상품이라 나이가 들어도 100세까지 동일한 납입료만 내면 된다. 

2030 3대 진단비보험은 보험료의 거품을 확 줄였다는 점, 뇌와 심장 관련 질병에 대한 보장 범위를 넓혔다는 점 때문에 가성비를 중시하는 2030 세대에 꼭 맞는 상품이라는 게 MG다이렉트 관계자의 설명이다. 

△심플한 플랜(뇌혈관질환 진단비 500만원+허혈성심장질환 진단비 500만원) △신박한 플랜(뇌혈관질환 진단비 1천 만원+허혈성심장질환 진단비 1천 만원) △심편한 플랜(뇌혈관질환 진단비 1천 만원+허혈성심장질환 진단비 1천만원)+암진단비(1천 만원, 3천 만원, 5천 만원 중 택 1) 세 가지가 준비돼 있으므로 필요에 따라 선택하면 된다. 참고로 30세 남자가 심플한 플랜으로 20년 납, 100세 만기, 해지환급미지급형을 택하면 월 납입료는 5천원 대까지 떨어진다.

MG다이렉트 관계자는 “해당 상품은 만에 하나 질병이 발생했을 시 치료비와 생활비 부담을 더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중도에 해지하지 않고 장기간 유지할 예정이라면 해지환급금미지급형이 추천된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문 닫은 경로당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문 닫은 경로당

  • 50여 일 앞으로 다가온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50여 일 앞으로 다가온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 산불진화차량을 이용한 광범위한 방역 산불진화차량을 이용한 광범위한 방역

  • 대전 중앙로지하상가 긴급 방역작업 실시 대전 중앙로지하상가 긴급 방역작업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