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스포츠 > 한화이글스

한화이글스, 랩소도·블라스트 도입 '스마트 야구' 박차

투수, 최첨단 장비 사용으로 훈련 효율 극대화
타자, 전원 블라스트모션 배트 지급… 스마트폰 연동 직접 데이터 체크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17 13:56 수정 2020-02-17 13:56 | 신문게재 2020-02-18 10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스마트야구_1_200217
미국 애리조나 피오리아에서 스프링캠프를 진행중인 한화이글스가 초고속 카메라와 랩소도 등 첨단 장비를 도입, 훈련에 활용하고 있다. 장민재 선수가 한용덕 감독이 지켜보는 가운데 랩소도를 활용한 피칭 훈련을 진행하고 있다.[사진=한화이글스 제공]
프로야구 한화이글스가 스프링캠프 훈련에 최첨단 장비를 도입하는 등 과학적 접근을 통해 '스마트 야구'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애리조나주 피오리아에서 전지훈련을 진행 중인 한화 선수단은 데이터 수집·분석 장비와 함께 훈련 효율을 높이고 있다.

지난 마무리캠프에서 '랩소도', '블라스트' 등을 훈련에 활용한 한화는 이번 캠프에서 초고속카메라를 추가 도입해 선수들의 훈련을 세밀하게 분석하고 계량화하고 있다.

투수들의 피칭을 분석하고 있는 엣저트로닉 초고속 카메라는 선수들의 움직임을 특수 이미지 센서로 초당 882프레임까지 촬영하고 슬로우 모션으로 확인할 수 있는 기능을 갖췄다.

스마트야구_2_200217
[시진=한화이글스 제공]
2017년 메이저리그 휴스턴 애스트로스의 에이스 저스틴 벨렌더가 이 장비를 활용해 변화구를 교정한 사례가 알려지며, 대다수의 메이저리그 구단이 도입하기도 했다.

투구 그립과 릴리스 포인트, 공의 회전·궤적 등 생체 공학 분석에 따라 릴리스 포인트와 투구폼을 수정하는 데 활용이 가능하다.

타자들의 훈련은 '블라스트모션'이 도우미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한화는 캠프에서 타자들의 배트 길이와 무게 등을 조사한 뒤 타자 전원에 맞춤형 블라스트모션 배트를 제작해 지급했다.

선수들은 매 스윙마다 배트 스피드, 스윙 궤적 효율, 회전 가속도 등 순수 스윙 데이터를 시각 자료로 확인할 수 있다.

스마트야구_3_200217
[사진=한화이글스 제공]
타자들은 자신의 스윙 데이터와 통계를 개인 스마트폰에 설치된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점검하고 있다.

'랩소도'도 설치해 선수들의 구속, 회전수, 무브먼트, 회전축, 릴리스 높이 등을 데이터로 보여준다.

투수 장민재 "초고속카메라와 랩소도를 함께 활용하는 것이 피칭 훈련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좋은 공을 던졌을 때와 그렇지 않았을 때 어떻게 차이가 나는지 바로 데이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한화이글스는 '스마트 야구'를 표방하며 적극적으로 첨단 장비를 활용하고 있다.

선수들의 느낌과 감에 대한 의존도를 조금 낮추고, 명확한 분석 자료와 함께 훈련하면서 자신들의 훈련에 효율을 더하고 있다.
박병주 기자

포토뉴스

  • 미디어파사드를 통한 투표참여 홍보 ‘눈길’ 미디어파사드를 통한 투표참여 홍보 ‘눈길’

  • ‘온라인 개학 준비해요’ ‘온라인 개학 준비해요’

  • ‘벚꽃길도 드라이브 스루로’ ‘벚꽃길도 드라이브 스루로’

  • 공약 발표하는 미래통합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 공약 발표하는 미래통합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