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충남/내포

정 총리, 경북 지대본 방문

공직자 격려 후 “대응에 신경써 달라” 당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28 17:19 수정 2020-02-28 17:1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경북도 방문
정세균 국무총리는 28일 경북도청을 방문해 공직자들을 격려한 후 코로나19 대응에 신경써 달라고 당부했다. <사진=국무총리실>
정세균 국무총리는 28일 오후 경북 안동시 소재 경북도청에 마련된 코로나19 지역재난안전대책본부(지대본)를 방문했다.

정 총리는 코로나19 대응에 여념이 없는 공직자들을 격려하고, 이철우 경북도지사로부터 지역 환자 발생 현황 및 대응상황을 보고 받았다.

정 총리는 이 자리에서 어려운 상황을 맞이한 경북도민들을 위로하고 열악한 의료환경에서도 최선을 다하고 있는 공직자와 의료진들에게 감사와 격려의 말을 전했다.

이어 “경북 지역은 고령인구 비율이 높아 코로나19에 특히 취약할 우려가 있다”면서 “대응에 특별히 더 신경써 달라”고 당부했다

정 총리는 “특히, 예천군·칠곡군의 중증장애인 시설처럼 다수가 생활하는 곳에서 더 이상 확진자가 나오지 않도록 집단감염 예방에 주의를 기울여 달라”고 지시했다.

정 총리는 “얼마나 신속하게 환자를 찾아내고 필요한 의료서비스를 받게 하느냐가 코로나19 극복의 관건”이라며 “국회에서 코로나3법이 통과되고 정부에서도 추경을 준비하고 있으니 앞으로 경북도에 필요한 사항이 제대로 지원될 수 있도록 정부와 경북도가 충분히 소통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 총리는 “우리 대한민국은 어려운 때에 하나가 되어 위기를 잘 극복한 역사를 갖고 있다”며 “중앙과 지방 따지지 말고 중앙정부와 지방자치단체, 의료인들이 모두 함께 코로나19가 절정기를 지나 소강 상태로 접어들도록 힘을 모으자”고 덧붙였다.

세종=백운석 기자 bws@

포토뉴스

  • 공약 발표하는 미래통합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 공약 발표하는 미래통합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

  • 대전여성단체연합, 텔레그램 성착취 처벌촉구 기자회견 개최 대전여성단체연합, 텔레그램 성착취 처벌촉구 기자회견 개최

  • 대전시선관위, 성심당과 ‘빵’ 터지는 총선 투표참여 홍보 대전시선관위, 성심당과 ‘빵’ 터지는 총선 투표참여 홍보

  • 카이스트, 외부차량 출입 통제 카이스트, 외부차량 출입 통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