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광주/호남

무안군, 공공용지 대상 공모사업 선정

일제조사 통해 도로 3588필지 합병 완료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3-26 08:07 수정 2020-03-26 08:07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전남 무안군 '효율적인 공공용지 관리사업'이 2020년 국비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국비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이 사업은 사업목표의 적정성, 사업추진의 현실성, 정책 활용 가능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국비 1400만 원을 지원받았다.

이 사업은 마을안길, 농로 등으로 사용되고 있으나 지목이 전, 답, 대지 등으로 되어 실제 이용현황이 다른 토지를 지목변경하고 지적도 상 여러 필지로 나눠져 관리가 불편한 공공용지를 합병하여 관리하는 사업이다.

무안군은 2019년부터 2021년까지 3개년에 거쳐 도로, 구거 등 공공용지 7만142필지를 대상으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 해 무안읍, 현경면, 망운면을 대상으로 부동산종합공부시스템과 항공사진을 활용해 합병이 가능한 토지를 선정하여 관련 부서 협의를 거쳐 총 3588필지에 대해 합병 정리를 마쳤고, 축척이 다른 필지는 분할, 등록전환 측량을 통해 정리하는 등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공공용지 관리사업을 통해 민원인 편의는 물론 지적공부의 공신력 제고, 국·공유재산의 효율적 관리에 크게 기여 할 것으로 기대하며 2020년에도 지속적으로 공공용지 합병 등을 추진 하겠다"고 밝혔다.

무안=주재홍 기자 64306144@

포토뉴스

  • 사상 초유의 온라인 개학 사흘 앞으로…온라인 수업 준비에 ‘분주’ 사상 초유의 온라인 개학 사흘 앞으로…온라인 수업 준비에 ‘분주’

  •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대전 유성구갑 후보자 토론회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대전 유성구갑 후보자 토론회

  • 토론회 갖는 대전 유성구갑 장동혁, 조승래 후보 토론회 갖는 대전 유성구갑 장동혁, 조승래 후보

  • 대전형 긴급재난생계지원 접수 시작…몰려든 신청자 대전형 긴급재난생계지원 접수 시작…몰려든 신청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