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조남옥 김포시 여성가족과장

[인터뷰] 조남옥 김포시 여성가족과장

  • 승인 2017-04-17 13:54
  • 염정애 기자염정애 기자
가족 모두가 행복한 여성친화도시 김포를 만들 터



김포시 양성평등 정책 비전은 지속가능한 ‘사람중심 여성친화도시 김포!’ 이다.

급변하는 사회 속에서 사람으로 대우(?) 받는 일이 고맙게 생각되는 세상이 되었다. 사람을 존중하고 소중히 생각하는 여성친화도시 김포, 조남옥 여성가족과장을 만났다.

“2014년 김포시가 가족친화기관으로 인증을 받고 여성친화도시로 지정됐다. 김포시만의 특화사업 발굴을 위해 ‘가정폭력피해 북한이탈주민가정 지원을 위한 멘토-멘티사업’ 실시했고 김포우리병원으로부터 편의용품(위생용품, 의약용품)을 지정기탁 받아 공원 6개소에 비치했다. 특히 지난 7일 김포우리병원이 지정기탁한 경기도 최초 공원 수유실(Mom`s CUBE)을 걸포중앙공원에 개소했으며, 관내 의료 기관과 협약을 맺고 6월부터 여성암 및 갱년기 우울증 등 강의를 진행하는 ‘찾아가는 김포맘 헬스케어 서비스’ 를 추진해 시민이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여성친화도시 김포에서 중점을 두고 있는 사업으로는 일.가정 양립을 위한 경력단절여성의 취업지원 이다.

2015년 김포시가 여성새로일하기센터(여성가족부, 고용노동부 공동 주관)를 지정받아 임신·출산·육아 등으로 경력이 단절된 여성에게 취업지원, 직업훈련교육, 새일여성인턴제, 기업환경개선 등의 다양한 지원을 통해 경력단절 여성들의 취업 동반자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이밖에 여성친화도시 김포는 시민이 안전하고 편안한 도시를 위해 지역사회 안전망 구축을 추진하고 있다. 스마토피아센터와 김포소방서 상황실을 연계하는 119 긴급출동 영상공유서비스를 5월부터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범죄예방을 위한 공중화장실 비상벨도 추가 설치한다.

또한 아동의 안전을 위하여 초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아동안전지도 만들기 사업 및 옐로카펫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관내 한 부모 여성의 취약한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서는 홈 방범 서비스도 확대 운영할 예정으로 김포경찰서와 협업해 여성아동안심지킴이집에 비상벨을 설치한다.

조남옥 여성가족과장은 “앞으로 김포시는 여성들이 사회, 정치, 경제 등 여러 분야에서 활동할 수 있도록 일·가정 양립을 위한 시책을 확대하고, 지역공동체 소통을 강화하여 생활밀착형 양성평등정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여성친화도시 김포의 남녀노소가 안전하고 활기찬 행복도시 조성은 오늘도 계속되고 있다.

김포=염정애 기자 yamjay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신진서 9단, 남해 슈퍼매치 전승
  2. 배재대 男·女 볼링팀 전국 최강 입증
  3. [날씨]영하권 시작한 추위 미세먼지는 '좋음'
  4. [최신영화순위] 영화 '이웃사촌' 개봉 후 줄곧 1위... 장기흥행 조짐?
  5. 생각을 더하고 나누니 어느새 1000회 염홍철 전 대전시장 '생각 나누기' 발간
  1. 대전지검 월성1호기 자료폐기 산자부 직원 3명 구속영장 청구
  2. 대전문화재단 문화예술교육 통합축제 '꿈지락 페스티벌' 온라인으로 개최
  3. 한화이글스, 대표이사.감독.프론트까지 싹 갈아엎었다...이번엔 통할까
  4. 수사기회 2번 놓친 대전 사무장병원…부당청구액 463억원 '눈덩이'
  5. [날씨] 아침 영하권에 쌀쌀…수능날 강한 바람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