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펀치]내가 '친안'이다

[정치펀치]내가 '친안'이다

친노부터 같이한 허태정 유성구청장 "정치의 계절이 왔다"며 한마디

  • 승인 2017-11-21 15:38
  • 오주영 기자오주영 기자
허태정
허태정 유성구청장
대전의 '친안(친 안희정 충남지사)계는 누구냐.

최근 송석두 강원도 행정부지사가 더불어민주당 대전시장 출마 의지를 피력하면서 때아닌 친안계 논란이 불거지고 있다.

송 부지사는 출마를 공식화 하기 앞서 안희정 충남지사와 '상의'를 하겠다고 언급한 것이 도화선이 됐다.

송 부지사는 2013년 4월부터 2016년 1월까지 2년 9개월간 안희정 충남지사를 보좌하는 충남도 행정부지사로 근무한 바 있다.

그는 20대 총선을 앞두고 민주당 후보로 신설 예상 선거구인 '대전 유성갑'이나 송 부지사의 고향인 '대전 대덕' 출마설이 돌기도 했다.

출마설은 '루머'에 그치고 지난해 2월 대전시 행정부시장으로 자리를 옮겨 1년 1개월간 근무하다, 지난 3월 강원도 행정부지사로 이동했다.

허태정 유성구청장 측은 자신들이 유성갑의 조승래 의원과 함께 '원조 친안'이지 송 부지사를 '친안'으로 분류하는 것을 두고 마땅치 않게 여기고 있다.

같은 친안계라 해도, 안 지사가 누구에게 '친안'의 옷을 입혀줄지 를 놓고 갑론을박이 치열하다.

송석두
송석두 강원 행정부지사

오주영 기자 ojy835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제24회 대전청소년연극제, 유성여고 '여우골' 대상 수상
  2. 박인혁 결승골,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1승리
  3. [NIE교육] 이문고 첫 비대면 온라인 교육 "신문의 깊이 배웠어요"
  4. 대전경찰, 금지된 서울집회 참여 시 형사처벌 예고
  5. [로또]930회 당첨번호(9월 26일 추첨)
  1. 코로나가 만든 체육계 기현상… 체육특기생 대입 일반전형에 몰린다
  2. 제20회 대한민국여성미술대전 대상 한국화 김효빈 씨
  3. 제17회이동훈미술상 본상 하종현 화백, 29일부터 전시
  4. "대전문화시설 공공-민간 위수탁 벽 허물고 지역예술인 로케이션 체제 필요"
  5. 돌봄전담사 "전일제 근무로 아이들 돌보게 해달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