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루머신' 추신수 2루타+볼넷 2개로 3출루... 8경기 연속 출루 행진

'출루머신' 추신수 2루타+볼넷 2개로 3출루... 8경기 연속 출루 행진

  • 승인 2019-04-22 14:18
  • 수정 2019-04-22 14:18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PRU20190422078301848_P4
[USA 투데이/로이터=연합뉴스]
'추추트레인' 추신수(37)가 8경기 연속 출루 행진을 이어가며 '출루머신' 활동을 재개했다.

추신수는 22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파크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맞대결에서 1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2볼넷을 기록했다. 이날 세 차례 출루해 모두 홈을 밝으며 팀의 승리를 기여했다.

추신수는 시즌 타율은 0.318(66타수 21안타)을 기록했다. 출루율은 0.419에서 0.430으로 올라갔다.

추신수는 1회부터 2루타를 치며 출루했고, 후속 타자의 내야 땅볼로 3루에 진루했다. 1사 1, 3루에서 조이 갤로의 2타점 3루타 때 홈을 밟았다.

3회에는 볼넷으로 걸어나간 뒤 또다시 갤로의 타점으로 두 번째에 성공했다.

4회에 좌익수 뜬공으로 물러난 추신수는 6회 다시 볼넷으로 걸어나갔다. 갤로라 내야 안타를 치자 홈으로 들어가 득점에 성공했다.

8회엔 투수 앞 땅볼로 타격을 마쳤다.

텍사스는 추신수의 활약과 동료 선수들의 홈런 5방을 앞세워 휴스턴을 11-10 이겼다. 시즌 성적 12승 8패로 순항을 이어갔다.
박병주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체육계, 코로나19 연기된 소년체전 9월 개최 고민
  2. 징계없이 사퇴한 대전문화재단 대표… 대전시 봐주기 논란
  3. [새책] 남해가 쓰고 시인이 받아적은 시편들…'남해, 바다를 걷다'
  4. 한화이글스, 홈 3연전 ‘호국보훈 시리즈’ 진행
  5. [오늘날씨] 6월 4일(목) 전국 한낮 무더위, 대구 35도까지 “폭염 수준까지 올라요”
  1. [영상]대전하나시티즌 키다리 아저씨(?)의 인터뷰 중독
  2. 현충원 주변 도로 임시버스전용차로 운영한다
  3. 대전 유성 구즉초 등교길에 장송곡... 학부모들 “해도 너무하다”
  4. [날씨] 전국적 폭염주의보 시작… 대전·세종·충남 낮 최고기온 31도
  5. [대전기록프로젝트] 뼈대 드러내는 소제동, 깊어지는 원주민의 한숨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