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서 전문가와 함께 문화유산답사 떠나요

태안서 전문가와 함께 문화유산답사 떠나요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28일 개최

  • 승인 2019-09-20 14:48
  • 수정 2019-09-20 14:48
  • 박태구 기자박태구 기자
문화재청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소장 이귀영)는 태안해양유물전시관이 자리한 충남 태안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전문가와 함께하는 문화유산답사'(제2차)를 오는 28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전문가와 함께하는 문화유산답사'는 기존의 일방적인 답사 프로그램과 달리 관련 전문가와 15명 내외의 참가자들이 '사전모임(강의)'을 통해 답사지역과 관련 유적에 대한 상세한 정보와 내용을 공유한 후, 이를 바탕으로 직접 답사일정과 내용, 장소 등을 결정해 자율적으로 진행하는 '수요자 중심'의 답사 프로그램이다.

지난 6월 8일에 '태안지역 수중발굴현장과 운하 유적을 찾아서'라는 주제로 1차 답사가 운영됐고, 28일 2차 답사와 10월에 진행할 3차 답사는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해 '충남지역 독립운동가들의 자취를 찾아서'라는 주제로 홍성, 태안, 예산, 당진 등의 지역에 위치한 독립운동가 관련 유적지를 충남대학교 충청문화연구소 이양희 박사의 강의와 안내로 답사할 예정이다.

태안지역 주민(개인·단체)이면 누구나 2차 답사를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참가신청은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누리집에 올라온 공고문을 참고해 23일부터 26일 오후 6시까지 전화(☎041-419-7021)로 접수(선착순 15명)하면 된다.

3차 답사 신청은 추후 공지할 예정이며, 더 자세한 사항은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서해문화재과(☎041-419-7021)로 문의하면 된다.
박태구 기자 hebalaky@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종료 직전 극적인 동점골 경남에 2-2무승부
  2. 황선홍-설기현 2002월드컵 레전드 대결, 무승부
  3. [날씨] 낮 기온 30도까지 올라… 세종·천안·공주 오후 소나기
  4. [건강] 치매의 증상과 원인 질병에 대해
  5. 수도권 문화시설 또 휴관… 6월부터 대면 공연 시작하는 대전문화계 긴장감
  1. 6월 호국보훈의 달, 국립대전현충원에 버려지는 조화만 32톤
  2.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추락 사고·세종선 공사장 덤프트럭 사망사고
  3. [건강] 방치된 안와골절, 실명 부른다
  4. [오늘날씨] 5월 30일(토) ‘부처님오신날’ 봉축행사일, 초여름 더위 “강한 자외선 차단하세요”
  5. 황운하 당선인 '조건부 의원면직'으로 국회 입성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