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공중케이블 정비사업 추진

청주시, 공중케이블 정비사업 추진

사창동 일원 포함 5개 권역에 대대적인 정비

  • 승인 2019-09-23 10:11
  • 수정 2019-09-23 10:11
  • 정태희 기자정태희 기자
청주시는 공중케이블의 난립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청주전파관리소와 한국전력, KT 등 통신사들과 사창동 등 5개 권역에서 대대적인 정비사업을 추진한다.

23일 시에 따르면 청주시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공중선 정비계획에 따라 지난 2013년부터 지난해까지 25개 권역에서 난립한 공중선을 정비해 도시미관 개선과 시민 안전 문제를 해소한 바 있다.

한국전력과 KT 등 6개 통신사는 이번에 80억원의 사업비를 부담해 사창동, 운천동 2개 권역, 율량동, 용담동 등 5개 권역 공중케이블 58㎞를 내년 7월말까지 정비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공중케이블 정비차량 주정차에 따른 통행안내와 유도, 장비교체에 따른 건물 및 가구 방문 시 출입, 서비스 일시 중단에 따른 이용불편 등에 대한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청주=정태희 기자 chance091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날씨] 오후부터 내리는 비… 대전은 27일 새벽에 그쳐
  2. 대전하나시티즌 홈 첫승! 안산에 1-0 승리
  3. 충남대병원 의생명연구원, ㈜쉐마 공동연구 업무협약 체결
  4. 대전시립무용단 군상 앵콜공연 오픈리허설… "우리네 군상이 바로 여기에"
  5. [박하림의 골신 따라집기]좋은 루틴이 좋은 샷을 만든다
  1.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1위로 올라서
  2. 기업구단 전환 대전시티즌 예산 60억원 활용여부 촉각
  3. [한화이글스 더그아웃] 3년차 한용덕 감독의 '채찍·당근' 리더십
  4. [포토 &] 후 아 유?
  5. [날씨] 맑은 하늘에 한낮 25도까지 올라… 28일 오후 다시 비소식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