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체육회장 선거 '결전의 날' 밝았다

대전 체육회장 선거 '결전의 날' 밝았다

이승찬 양길모 손영화 '대전체육시장' 적임자 자처
15일 오전 10시~오후 5시 312명 온라인 투표로 결판

  • 승인 2020-01-14 18:06
  • 수정 2020-01-14 18:06
  • 신문게재 2020-01-15 3면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2019111901001804900078891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제공]
대전 체육 향후 3년의 운명을 판가름할 민간체육회장 선거를 하루 앞두고 출사표를 던진 각 후보들은 진인사대천명(盡人事待天命) 심정으로 막판 총력전을 벌였다.

공식 선거 운동 마감시한인 14일 자정까지 단 한 표라도 더 얻기 위해 선거인단을 필사적으로 접촉해 자신이 지역체육 발전의 적임자는 점을 강조하면서 표밭을 누볐다.

막판까지 지지층 결집과 부동층 흡수를 위해 안간힘을 쓴 이들은 투표개시 1시간 전인 15일 오전 9시 한밭체육관에서 합동 기자회견을 갖고 치열했던 선거전을 마무리한다.

투표는 15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선거인단 312명의 온라인 투표를 통해 가려진다.

선거에 출마한 이승찬(기호 1번·계룡건설 대표이사), 양길모(기호 2번·전 대전복싱연맹회장), 손영화(기호 3번·행촌학원 대전 동산중·고 이사장) 후보 3명 중 당선인이 결정된다.

투표 하루 전까지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는 후보들은 상대 후보를 경계하면서 마지막까지 지지를 당부했다.

이승찬 후보는 "출마를 선언하면서 선거인단 설득도 중요하지만, 공약을 만드는 부분에 신경을 많이 썼다. 체육회 현안을 인식하다 보니 지지자들이 이행 체감에서 긍정적으로 평가했다"며 "다만, 좋은 평가를 받다 보니 다른 후보들이 제 공약을 따라 하는 경우가 생겼다. 누구나 공약을 발표할 수 있지만, 이를 지키는 게 공약이다. 말을 하고 흉내를 낼 수는 있다. 그걸 이행하는 것과는 별개라 생각한다. 그래서 공약을 철저히 이행하고 있다. 이런 부분을 호소하고 있다"고 말했다.

양길모 후보는 "국민체육진흥법 개정으로 체육인들이 한목소리를 낼 수 있게 됐다. 체육의 자율성과 독립 기회를 내준 거다. 이런 기회를 잡지 못하고 놓친다면 체육인의 불행이라 생각한다"면서 "한목소리를 낼 수 있도록 체육인들이 뭉쳐 기회를 잡아야 한다. 체육인이 할 수 있도록 다 함께 힘을 모아 대전 체육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손영화 후보는 "첫 민간체육회장 선거인 만큼 많은 분이 좋은 후보를 믿고 찍어줬으면 한다. 특히 대전 체육발전을 위해 어떤 인물이 적합한가를 냉정하게 평가했으면 좋겠다"면서 "두 후보가 훌륭한 사람이겠지만, 저 또한 체육회장으로 적합한 인물이라 생각한다.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여주겠다"고 강조했다.

향후 체육회를 이끌어갈 계획도 밝혔다.

이승찬 후보는 "모든 체육인은 시민이다. 모두에게 행복감과 변화를 체감할 수 있도록 활동하겠다"며 "대외적으로는 지역을 대표해 대전시 위상을 드높일 수 있도록 중앙체육회에 나가서도 충분히 따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양길모 후보는 "모든 구호처럼 모든 체육인이 주인이 되는 체육회를 만들겠다"면서 "또 교육자문단을 물론 재정담당, 정책자문단, 전문체육자문단 등을 만들어 모든 체육인이 소통하는 자리를 마련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손영화 후보는 "누구의 승리보다 체육발전을 위해 지지하는 분들이다. 체육인은 합쳐야 한다. 후보 간 분열이 아닌 합쳐서 나갈 수 있는 구상을 만들어 가겠다"며 "소통과 화합하는 체육회가 우선이다. 이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병주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립미술관-KAIST 지역문화 발전 기반 맞손
  2. 경찰청 경무관급 전보 인사 발표… 충청권은
  3. 이규문 대전경찰청장 "공정성과 신뢰성 확보하도록 노력할 것"
  4.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5. [날씨] 계속되는 장마… 내일까지 30~60㎜ 쏟아진다
  1.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2.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3. [날씨] 충남 남부 중심으로 내일까지 50~100㎜ 호우주의보
  4. 목포 A아파트서 건축폐기물 무더기 발견
  5. 대청댐 초당 3천톤씩 최대 방류中…금강하류 침수 주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