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송대 올 조리고사 임용고시 7명 최종합격

우송대 올 조리고사 임용고시 7명 최종합격

  • 승인 2020-02-19 18:02
  • 수정 2020-02-19 18:02
  • 신문게재 2020-02-20 20면
  • 전유진 기자전유진 기자
우송대 호텔외식조리대학 창업메뉴 경진대회 기념사진(191220)
우송대는 2020년 조리교사 임용고시에 이연경(13학번) 외 6명이 최종합격했다고 19일 밝혔다.

조리교사는 조리과가 있는 고등학교에서 조리를 전문적으로 가르치는 교사로 우송대 외식조리학부는 재학 중 교직과정을 이수하면 중등학교 정교사 2급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는데 자격을 갖춘 졸업생들이 시험에 응시해 서울 3명, 인천 1명, 경북 2명, 울산 1명 등 총 7명이 최종합격했다.

우송대 외식조리학부는 현장경험이 풍부한 교수진, 특급호텔주방 수준의 실습실, 특성화된 블록식 교육, 교내외 현장실습, 실전외식창업실습(솔반프로그램) 등 이론과 실기의 균형 잡힌 교육으로 재학생들의 경쟁력을 키워왔다.

그 결과, 학생들은 매년 해외에서 열리는 세계적인 요리대회에서 훌륭한 성과를 내고 있으며 국내외 유명 레스토랑에 조리사로 취업하거나 창업에 성공하여 훌륭한 외식사업가로 성장하고 있다.

오석태 외식조리학부장은 "전체 신입생의 약 8%인 8명만이 조리교사 임용고시 응시자격인 중등학교 정교사 2급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는 교직과정을 이수하게 된다. 이번에 높은 경쟁률을 뚫고 조리교사 임용교시에 최종합격한 학생들의 땀과 노력에 찬사를 보낸다. 앞으로 조리사가 되고 싶은 고등학생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는 훌륭한 조리교사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전유진 기자 victory330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17일 이랜드전 경기 티켓 예매 시작
  2. 사전박사 채홍정 시인 네번째 시집 '사랑하며 섬기며' 펴내
  3. "14일 택배 쉽니다"… 임시공휴일 '택배 없는 날' 이용 주의
  4. [날씨] 충청권 한 밤에도 25도… 낮기온 33도까지 오른다
  5. [75주년 광복절] 호중동학군 활약했던 대청호에 경부선 놓였다면?
  1. [새책] 온전히 감동하고 희열을 느끼는 삶을 위해… '남자의 클래식'
  2. 해병대 군인.시민덕에 의식잃은 시민 살렸다
  3. [75주년 광복절] 불매운동 1년부터 애국지사 기억까지… 지역민의 열망 모였다
  4. 태안군, 코로나19 확진자 3명 발생
  5. 대전 중구 대흥동 노래연습장에서 불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