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14개 공공사업에 공공건축가 지정

대전시 14개 공공사업에 공공건축가 지정

  • 승인 2020-03-25 16:32
  • 박태구 기자박태구 기자
대전시, 공공사업 공공건축가 참여‘첫 시동’ (1)
대전시는 25일 오후 1시 도시재생주택본부 회의실에서 사업부서 요청 공공사업에 대한 최적의 공공건축가 지정을 위한 첫 선정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선정회의는 총괄건축가, 수석공공건축가 2인, 도시경관과장이 참석해 유성구 등에서 요청된 온천지구 뉴딜사업 등 총 14개 공공사업에 적합한 공공건축가를 지정했다.

또한, 회의는 수석공공건축가 2명, 중진공공건축가 19명과 신진공공건축가 28명 등 총 49명을 대상으로 공공건축가들의 사전 참여의사, 유사사업 수행경험 등을 고려해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사업별 공공건축가를 선정했다.

사업별 선정된 건축 및 도시 등 공공건축가는 ▲유성온천뉴딜사업(손성태/중진) ▲도시재생 뉴딜사업'함께 정다운 共情마을'(임병호/중진, 이지혜/신진) ▲기성119안전센터 건립(오숙경/신진) ▲갈마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김영주배재대/신진) ▲유성반다비체육센터 건립(백창용/신진) ▲과학기술인 플랫폼 구축(이성희/중진) ▲제2시립도서관 건립(조한묵/중진) ▲신탄진권역 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강혁진/신진) ▲한밭도서관 복합문화체육센터 건립(오진식/중진) ▲작은내수변공원복합문화센터 건립(현상훈/중진) ▲길치근린공원 복합문화센터 건립(김수석/신진) ▲전민복합문화센터 건립(남지현/신진) ▲38민주의거기념관 건립(이택구/신진) ▲대덕구청사 건립(이승조/중진) ▲중구 청소년수련원건립사업(이시영/중진, 노현정/신진) ▲가족안심 시립요양원 건립사업(강희선/신진)이다.

선정된 공공건축가는 4차 산업혁명특별시 대전에 걸맞게 개별 프로젝트의 공공건축 디자인, 경관 등의 품질과 문화가치 향상을 위해 프로젝트의 기획 및 설계 단계부터 사업완료까지 전문가자문과 기술지원 등의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특히, 공공건축물의 경관디자인공공건축가 선정회의는 시 및 구청의 각 시행부서에서 사업별 공공공건축가 선정회의는 시 및 구청의 각 시행부서에서 사업별 공공건축가 추천요청 시 사업의 중요성을 고려하여 수시로 열릴 예정이다.

류택열 시 도시재생주택본부장은 "이번에 지정된 대전시 공공건축가가 앞으로 대전의 품격 있는 공공건축물과 아름답고 편리한 공간환경을 도시 곳곳에 조성하는데 이바지 할 것"이라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편, 대전시는 지난 4일 수석공공건축가 2명(경기대 천의영 교수, 한밭대 송복섭 교수)과 중진공공건축가 19명, 신진공공건축가 28명 등 총 49명을 위촉한 바 있다.
박태구 기자 hebalaky@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황도연 팀 선정 8월 주간MVP 선정
  2. [릴레이인터뷰] 최석근 "대전 양궁, 전국최강 비결은 지도자와 선수들 간의 단합"
  3. "도박중독은 질병, 치유기능 관리센터 줄여선 안돼"
  4. 조선시대 문인 김호연재, 문화콘텐츠로 자리매김
  5. 충남도청 김남규씨, 제27회 한성기문학상 수상
  1. 국립대전현충원 추석연휴 참배 못한다 "코로나19 예방"
  2. 대전 148개 초등학교 중 교육복지사는 35명뿐
  3. 농협중앙회 대전 샘머리지점서 1억원대 전화금융사기 예방
  4. [실버라이프]코로나19로 달라진 추석풍경
  5. [실버라이프]코로나19 한마음 한뜻으로 이겨냅시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