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극복 기탁자들에 대한 자긍심 고취 및 시민 여론 조성 필요

코로나 19 극복 기탁자들에 대한 자긍심 고취 및 시민 여론 조성 필요

서로가 협조하며,격려하는 분위기 조성을 통해, 어려움 극복 유도

  • 승인 2020-03-29 18:07
  • 수정 2020-03-29 18:07
  • 임붕순 기자임붕순 기자
5._시민의_힘(적색)_최종
대구시의 코로나19 극복 328 대구 운동 홍보 도안
3._기다려봄(벗꽃)
대구시의 코로나19 극복 328 대구 운동 홍보 도안




갈수록 심각해 지고 있는 코로나19 바이러스 사태 극복을 위한 성금이나 물품 기탁자들에 대한 자부심 고취 및 사회적 동참 분위기를 유도하는 분위기 조성이 필요하다는 여론이다.

최근 서산시에서는 익명의 80세 어르신에서부터 확진자 방문 음식점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계층에서 기탁행렬이 꾸준히 이어지고 있기는 하지만, 턱없이 부족한 실정이다.

이에 따라 이들 기부 및 기탁자들에게 자부심을 고취 시킬 수 있는 방안을 적극적으로 찾아 볼 필요가 있다는 여론이 일고 있으며, 실제로 일부에서는 '사랑의 열매와 같은 뺏지를 제작해서 기탁자들에게 달아 주거나 전달하는 방법도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는 여론이다.

아울러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서로 상생하는 분위기 조성을 위한 시민 여론 형성도 절실히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실제로 코로나19 사태가 초기 예상과는 달리 장기화 됨에 따라 시민 모두가 지쳐가고 있는 상황에서 이럴 때 일수록 지자체에서 '반드시 극복할 수 있다'는 강한 희망의 메시지를 지속적으로 전달하면서, 시민 모두의 공감대를 얻는 것도 중요할 것이라는 주장이다.

실례로, 대구시의 경우, SNS 프로필 이미지인 '대구, 기다려 봄' 등을 제작해 시민들이 만나지는 못하더라도 마을을 나눌 수 있도록 유도하고 있으며, '코로나19 종식 328 대구운동' 응원릴레이를 통해 자발적인 참여 분위기 조성에 힘쓰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A모씨는 '형식적인 것이 굳이 필요하겠는 반론도 있을 수 있겠지만, 년말연시에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실시하고 있는 불우이웃돕기 성금 모금 행사에서 기부자들에게 사랑의 열매를 전달하면서, 서로가 감사하고 고마운 마음을 작게나마 표시하고, 또한 주변에 이 같은 분위기 형성을 통해 서로가 동참을 권유하고, 십시일반 동참하는 사회적 분위를 만들어 간다면, 극심한 불황의 고통 속에서도 희망을 간직하며 생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다양한 형태의 시민 여론 형성 방안을 고안해 시민 모두가 서로 격려하고 응원하면서 극복 운동에 적극 동참하는 분위기를 이끌어 나가고, 아울러 시민의 자발적인 운동으로 이어나갈 필요가 있다'는 여론이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신진서 9단, LG배 16강 진출
  2.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내가 치는 공은 왜 안맞을까? 스윙시 어드레스 포지션을 알려드립니다.
  3. 대전문화재단 차기 이사 구성 위한 임추위 불발 왜?
  4. 대전 서구 아파트서 흉기사고로 2명 사망·1명 의식 불명
  5. 대전성모병원 ‘마취 적정성 평가’ 100점 만점 1등급
  1. [오늘날씨] 6월 4일(목) 전국 한낮 무더위, 대구 35도까지 “폭염 수준까지 올라요”
  2. 한화이글스, 홈 3연전 ‘호국보훈 시리즈’ 진행
  3. 주택 리모델링 피해 규모 갈수록 증가… 3년간 1206건
  4. 체육계, 코로나19 연기된 소년체전 9월 개최 고민
  5. 징계없이 사퇴한 대전문화재단 대표… 대전시 봐주기 논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