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통합당 이종배 후보, '민생 경제' 분야 공약 발표

미래통합당 이종배 후보, '민생 경제' 분야 공약 발표

- 이 후보, '2020년을 자영업자·소상공인 살리기 원년으로 선포, 대대적 지원', '최저임금 합리적 인상 및 업종별·규모별 구분 적용', '통신비에 대한 연말정산 소득공제 도입', '청년·신혼부부 대상 주택공급 확대' 등 '민생 경제' 분야

  • 승인 2020-04-07 09:33
  • 수정 2020-04-07 09:33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이종배
미래통합당 이종배 후보는 7일, '민생 경제' 분야 주요 공약을 발표했다.

이 후보는 먼저 "문재인 정권의 최저임금 급속인상, 주 52시간 근무제 등 좌파이념 정책실험으로 자영업자, 소상공인들이 벼랑 끝으로 내몰렸다"며, "2020년을 '자영업자·소상공인 살리기 원년'으로 선포하고 대대적인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또 '최저임금의 합리적 인상 및 업종별·규모별 구분 적용'을 약속했다.

그 뿐 아니라 서민들의 부담이 큰 통신비에 대해 연말정산시 소득공제를 도입하고, 청년·신혼부부 대상 주택공급을 확대하겠다고 했다.

그 외에도 이 후보는 △ 간이과세자 적용 기준금액을 1억원으로 상향 조정 △ 건강보험료 부과체계 개선으로 자영업자·소상공인 부담 완화 △ 자영업자 공동브랜드 개발 및 청년 자영업자 정착지원금 지원 △전통시장 현대화 및 활성화 사업 확대 △ 중소기업 세금감면 확대 및 각종 일몰예정 감면제도 연장 △ 탈원전 정책 폐기로, 안전하고 값싼 전기 제공 △ 급격한 공시가격 인상 저지 등을 공약했다.

이종배 후보는 "3선의 큰 힘으로 폭주기관차에 올라탄 문재인 정권의 독재를 막고, 무너진 민생 경제를 반드시 다시 살려내겠다"고 역설했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홍기표 9단, LG배 16강 진출
  2. 운암 기념사업회 역사강의·탐방행사 개최
  3. [새책] 진정한 자신과 마주한 서정희의 삶…'혼자 사니 좋다'
  4. [한줄서가] 한편 2호-인플루언서, 개인의 이성이 어떻게 국가를 바꾸는가 등
  5. 한국전쟁 70주년 대전문화예술인과 융복합 창작물 만든다
  1. KBO, 5월 MVP 후보에 구창모·요키시·라모스·페르난데스
  2. [날씨] 오후부터 떨어지는 빗방울… 기온은 30도 육박해 더워
  3. 김태훈·여상희·오정화 3일부터 '도시 모놀로그' 기획전
  4. 중구문화원 호국백일장 및 미술실기대회 온라인 공모로 개최
  5. 코로나로 올 여름 유기동물 늘어난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