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응급상황 대응 도로명 상세주소 부여 추진

대전 동구, 응급상황 대응 도로명 상세주소 부여 추진

다가구, 단독주택, 원룸 등 상세주소 직권 부여 및 건축주 신청 유도

  • 승인 2020-04-08 15:55
  • 수정 2020-04-08 15:55
  • 김소희 기자김소희 기자
동구청
대전 동구는 주민들의 도로명 주소 사용 편의를 위해 동·층·호 등 상세 주소가 없는 다가구, 단독주택, 원룸 등을 대상으로 직접 현장조사를 거쳐 직권으로 상세주소를 부여한다.

다가구, 단독주택, 원룸 등은 상세주소가 없을 경우 각종 우편물, 택배 등 배송에 차질을 초래하고 응급상황 시 경찰과 소방 인력의 신속한 대응을 어렵게 만드는 원인이 될 수 있다.

구는 다가구·단독주택과 원룸 등의 소유자나 임차인의 신청이 없더라도 담당 공무원이 직접 현장조사를 통해 의견수렴, 이의신청 등의 절차를 거쳐 상세주소를 직권으로 부여하는 사업을 연중 추진한다.

또한 건축물 인·허가 부서와 함께 신축 원룸이나 다가구주택 등의 사용승인 전 건축주가 상세주소를 신청해 상세주소가 부여될 수 있도록 관리를 강화한다.

황인호 청장은 "상세주소 직권부여 사업을 통해 주민들이 건물 내 위치를 쉽게 찾고 도로명 주소를 편리하게 사용 가능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소희 기자 shk3296@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코로나19 감염 우려속 대전 공공체육시설 33개 완전 개방
  2. [영상]헌혈을 하면 코로나에 감염될 수도 있다(?) 보건복지부가 알려드립니다.
  3. 운암 기념사업회 역사강의·탐방행사 개최
  4. 홍기표 9단, LG배 16강 진출
  5. [새책] 진정한 자신과 마주한 서정희의 삶…'혼자 사니 좋다'
  1. [한줄서가] 한편 2호-인플루언서, 개인의 이성이 어떻게 국가를 바꾸는가 등
  2. 한국전쟁 70주년 대전문화예술인과 융복합 창작물 만든다
  3. [날씨] 오후부터 떨어지는 빗방울… 기온은 30도 육박해 더워
  4. 대전서 '쿠팡 이용자제 분위기'에 대형마트 반사이익?
  5. 코로나로 올 여름 유기동물 늘어난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