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금고 NH농협 예산군지부 선정 돼

예산군 금고 NH농협 예산군지부 선정 돼

일반회계, 기타특별회계, 기금 등 2024년까지 운영

  • 승인 2020-05-30 08:23
  • 수정 2020-05-30 08:23
  • 신언기 기자신언기 기자
예산군은 금고지정 심의위원회 심의 결과에 따라 차기 군 금고로 NH농협은행 예산군지부를 선정하고 약정을 체결했다.

군은 현 금고 약정기간이 오는 12월 31일자로 만료됨에 따라 차기 금고지정을 위해 지난 4월 22일 공개경쟁 신청 공고를 실시했으며, NH농협은행이 단독으로 제안서를 제출해 재공고를 거쳐 관련 규정에 따라 금고지정을 추진했다.

군 금고지정심의위원회는 지난25일 위원회를 열고 농협 금융기관이 제출한 제안서를 ▲금융기관의 대내외적 신용도 및 재무구조의 안정성 ▲군에 대한 대출 및 예금금리 ▲지역주민 이용 편의성 ▲금고업무 관리능력 ▲지역사회 기여 및 군과의 협력사업 등 5개 항목에 대해 심의·평가했으며, NH농협은행 예산군지부를 심의 의결했다.

이번에 선정된 NH농협은행 예산군지부는 군의 일반회계, 기타특별회계 및 기금 등 2020년 본예산 기준 6300여억원을 운영하게 되며, 오는 2021년부터 2024년까지 4년간 군 금고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예산=신언기 기자 sek51@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건양대병원 중부권 최초 '안 종양 클리닉' 개설
  2. 81세의 피아니스트 한정강 "대전과 후배예술인들 가능성 있어"
  3. 충남인력개발원, 4차산업혁명 선도인력 양성 눈길
  4. 2030세대 43.9%, 건망증 심한 '영츠하이머'
  5. 코로나19 여파로 전국체전 100년 역사상 처음으로 1년 순연
  1. 대전하나시티즌 부천에 0-1패, 리그 4위로 추락
  2. 6·17 대책 12일만에 대전 집값 상승폭 축소... 거래량도 '뚝'
  3. [영상]답답해서 내가 찍었다! 허정무 유튜버가 되다?
  4. 취준생 10명 중 9명 '번아웃' 경험
  5. 대전하나시티즌, 부천 잡고 리그 선두 탈환 나선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