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 다문화]우메보시를 아시나요?

[서산 다문화]우메보시를 아시나요?

  • 승인 2020-06-05 23:47
  • 수정 2020-06-05 23:47
  • 임붕순 기자임붕순 기자
우메보시
일본의 매실 장아찌 '우메보시' 사진


6월 중순 부터 7월초 까지는 매실의 수확시기이다.

날씨가 더워져 입맛이 떨어지거나 소화불량일 때 매실만큼 좋은 음식은 없다.

매실은 우리에게 완벽한 건강식품으로 몸이 산성화되기 쉬운 현대인에게 필요한 알칼리성 식품으로 혈액을 맑게 해주며 비타민, 미네랄이 풍부하여 피로회복과 피부미용에도 탁월한 효과가 있으며 칼슘 흡수율이 높아 여성이나 아이들에게 적합하다고 알려져 있다.

한국의 매실장아찌는 설탕에 담가 만드는데 일본의 매실장아찌 '우메보시'는 소금에 절여 붉은 들깻잎의 색과 향이 스며들도록 만든다.

일본인의 소울 푸드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우메보시'는 일본인의 식사에 없으면 안 되는 음식으로 처음 먹어보는 사람에게는 신맛이 아주 강해서 특히 다른 나라에서는 받아들이기 쉽지 않은 맛이다.

한국 사람이 해외여행을 갈 때 김치를 챙겨가듯 '우메보시'를 챙겨가는 일본인도 많다. 특히 현지 음식에 적응을 못 할 때 위장 장애나 식욕부진에 효과가 있으며 여름에 도시락 밥 가운데에 '우메보시'를 하나 넣어놓기만 해도 식중독을 예방할 수 있다고 하니

그 효능이 얼마나 좋은 지 가늠할 수 있다.

'하루에 매실 한 알을 챙겨 먹으면 의사가 필요 없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만병통치약 같은 식품으로 바이러스를 이겨 나가야 하는 요즘에 면역력을 키우기에 도움이 된다고 하니 이번 기회에 새로운 맛 '우메보시'에 도전해보시고 무더운 여름철을 건강하게 지내길 바란다. 명예기자 가나자와 아키에(일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건양대병원 중부권 최초 '안 종양 클리닉' 개설
  2. 81세의 피아니스트 한정강 "대전과 후배예술인들 가능성 있어"
  3. 충남인력개발원, 4차산업혁명 선도인력 양성 눈길
  4. 2030세대 43.9%, 건망증 심한 '영츠하이머'
  5. 코로나19 여파로 전국체전 100년 역사상 처음으로 1년 순연
  1. 대전하나시티즌 부천에 0-1패, 리그 4위로 추락
  2. 6·17 대책 12일만에 대전 집값 상승폭 축소... 거래량도 '뚝'
  3. [영상]답답해서 내가 찍었다! 허정무 유튜버가 되다?
  4. 취준생 10명 중 9명 '번아웃' 경험
  5. 대전하나시티즌, 부천 잡고 리그 선두 탈환 나선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