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방역 강화…열화상 카메라 학교 설치 지원

'코로나19' 방역 강화…열화상 카메라 학교 설치 지원

학생수 100명 이상 미설치 학교 대상

  • 승인 2020-06-10 11:27
  • 수정 2020-08-31 10:39
  • 송오용 기자송오용 기자
금산교육지원청 청사사진

'코로나19' 방역 강화를 위해 아직까지 열화상 카메라가 배치되는 않은 학생수 100명 이상의 학교에 열화상 카메라가 설치된다.

금산교육지원청(교육장 양정숙)은 초·중·고등학교 등교 개학에 따라 학생수 100명 이상의 학교 중 열화상 카메라가 배치되지 않은 열화상 카메라 설치사업을 추진한다고 10일 밝혔다.

현재 금산군에는 학생 수 200명 이상의 초·중·고등학교에는 등교 시 발열상태를 확인할 열화상카메라가 설치, 운영 중이다.

하지만 200명 미만 100명 이상인 학교에는 예산 등 문제로 아직까지 열화상 카메라가 설치하지 못했다.

이번 열화상 카메라 설치지원 사업은 학생 등교에 따라 학부모들의 코로나19 감염 우려를 불식하기 위해 금산군의 지원으로 이루어졌다.

교육지원청은 이번 사업 추진을 통해 전교생이 모두 등교 개학을 실시해도 체온 확인을 위해 오랜 시간을 기다리지 않고 발열 상태를 확인할 수 있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금산군은 이외에도 행복금산교육지구 사업 3억 2000만 원을 포함한 교육경비 16억 8천만 원 등을 지원한 바 있다.

양정숙 금산교육지원청 교육장은 "아직까지 우리 지역에 '코로나19' 확진자가 없어 다행이나 앞으로 더욱 철저한 방역과 관리가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이번 금산군의 열화상 카메라 지원이 안전한 등교 개학 준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열화상카메라는 열을 추적, 탐지해 화면으로 한 눈에 보여주는 장치로 일반 카메라는 사람의 눈과 같은 구조를 하고 있어 우리 눈이 보는 것과 유사한 모습을 담아내지만, 열화상카메라는 오직 열을 이용해서 촬영하는 특수 장비다.

 

금산=송오용 기자 ccmsoy@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 2020 시즌 홈 피날레 행사 진행
  2. 철거 위기 대전 소제동 철도관사촌 ‘살아 남았다’
  3. [속보] 대전교육청 현장실습 사고 안전대책 발표… 대전시의회는 조례 마련
  4. [날씨] 최저기온 1도·한낮 최고 20도…당분간 일교차 커
  5. [주말 쇼핑뉴스] 갤러리아타임월드 겨울을 준비하는 당신에게 혜택을
  1. [제18회 이동훈미술상] 황용엽 화백 "나는 나그네, 삶의 흔적 그리다보니 이 자리"
  2. 심규익 대전문화재단 신임 대표 취임식 "대전문화의 새로운 지평 열 것"
  3. [대전기록프로젝트] 다들 어디로 갔나
  4. [윤석열 대전방문] 발길 뜸한 대전검찰청, 윤석열 보려는 고령인 일반 시민들로 북적
  5. [실버라이프]노인회 동구지회 경로당 코로나19예방 최선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