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천 산책로, 야간 보행환경 개선

당진천 산책로, 야간 보행환경 개선

탑동교부터 대덕4교 구간 교량 안전등 설치

  • 승인 2020-07-03 19:56
  • 수정 2020-07-03 19:56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사본 -대덕2교
대덕2교 LED안전등 설치 사진


당진시는 여름철 당진천 산책로를 이용하는 시민들이 증가함에 따라 야간 보행환경 개선 및 방범취약지역 해소를 위해 당진천 교량 하부에 LED 안전등을 설치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약 2200만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채운동 탑동교를 시작으로 대덕동 대덕4교까지 12개의 교량에 대한 현지 조사를 실시하고 가로등 수혜지역을 벗어나 야간 보행안전이 취약한 교량을 대상지로 선정했다.

시 관계자는 "당진천 산책로 교량 하부에 LED 안전등 설치가 완료됨에 따라 방범사각지대 해소 및 쾌적하고 안전한 야간보행 환경이 조성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그동안 당진천 교량 하부는 음주, 낙서, 무단소각 등 청소년의 탈선장소 및 산책로를 이용하는 시민의 야간 보행자 안전사고 위험이 상존한 지역으로 안전등에 대한 시설 개선이 시급할 것으로 판단하고 신속히 사업을 추진했다. 당진=박승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5.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1.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2.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3.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4.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5. 제7회 이응노미술대회 온라인 비대면 접수 시작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