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 주요 사업 행안부 지방재정투심 통과

서천, 주요 사업 행안부 지방재정투심 통과

  • 승인 2020-07-04 14:29
  • 수정 2020-07-04 14:29
  • 나재호 기자나재호 기자
서천, 항공보안장비시험인증센터 조감도
항공보안장비시험인증센터 조감도


서천군이 주력하고 있는 항공보안장비시험인증센터 구축사업과 해양바이오산업화 인큐베이터 건립사업이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20년 제2차 지방재정투자심사 중앙심사를 통과해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게 됐다.

지방재정투자심사는 일정 금액 이상의 사업비가 투입되는 자치단체 투자사업에 대해 타당성, 필요성 등을 심사하는 사전 행정절차로 예산편성과 사업비 집행을 위한 필수적인 절차다.

기초 지자체의 신규 투자사업 가운데 60억원 이상 200억원 미만의 사업은 광역 지자체 투자심사를, 200억원 이상의 사업에 대해서는 행정안전부의 투자심사를 받아야 한다.

항공보안장비시험인증센터 구축사업은 총 236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며 해양바이오산업화 인큐베이터 건립사업은 총 372억원의 사업비가 소요될 예정이다.

서천군이 지난해 유치에 성공한 항공보안장비시험인증센터는 공항에서 사용되는 엑스선 검색장비, 금속탐지장비 등 총 8종의 보안장비에 대해 성능시험과 인증 절차를 수행하는 기관으로 현재 불모지나 다름없는 국내 항공보안장비 산업의 발전을 유도하는 핵심 공공기관이다.

시험인증센터 운영은 인증 업무를 수행하는 국내 유일의 공공기관인 한국산업기술시험원이 맡게 되며 군은 보안장비 산업이 항공 분야에 국한되지 않고 철도, 항만, 공공기관 등으로 성장하는데 시험인증센터가 핵심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군이 충남도와 함께 의욕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해양바이오산업화 인큐베이터 건립사업은 창업지원, 기업육성, 인력양성, 대외협력 등 해양바이오 기업을 대상으로 특화된 서비스를 제공해 산업화 모든 과정을 지원하는 전문 기관으로 해양바이오 산업의 중추적인 기능을 수행하게 된다.

군은 인큐베이터를 중심으로 해양바이오 기업 유치와 태동기 단계 수준의 해양바이오산업 육성, 기술발전, 경쟁력 강화 등 클러스터 조성에 주력할 계획이다.

노박래 군수는 "군이 추진하는 사업이 중앙투자심사를 받게 된 것은 개청 이래 처음 있는 일로 특히 이번에 2개의 사업이 동시에 투자심사를 통과해 의미가 크다"며 "사업 추진에 차질이 없도록 행정력을 집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항공보안장비 시험인증센터는 장항국가생태산업단지 2단계 지역에 들어 설 예정으로 내년 7월 착공해 2023년 상반기 준공할 예정이며 해양바이오산업화 인큐베이터는 내년 10월 착공에 들어 가 2023년 마무리 될 예정이다.서천=나재호 기자 nakija200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2.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3.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4.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5. [날씨] 태풍 장미 북상… 내일까지 충청권에 최대 250㎜ 내린다
  1. 대전 올 상반기 공연 개막 편수 지난해 기준 '반토막'
  2.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3. 대전문화재단 새노조 "대표이사 선임, 책임경영 확립 조직개편 정상화 촉구"
  4.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5. 제7회 이응노미술대회 온라인 비대면 접수 시작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