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한우 단양군수, 농가 일손돕기로 ‘구슬땀’

류한우 단양군수, 농가 일손돕기로 ‘구슬땀’

  • 승인 2020-07-05 09:57
  • 수정 2020-07-05 09:57
  • 손도언 기자손도언 기자
보도2)적성면 일손돕기 사진 3
류한우 단양군수가 적성면 애곡리 한 과수원에서 일손돕기에 나서, 구슬땀을 흘렸다.
류한우 단양군수는 지난 2일 최근 폭염과 인력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적성면 한 농가를 찾아 일손돕기로 구슬땀을 흘렸다.

이날 류한우 단양군수를 비롯해 군청 직원 30명, 농협중앙회단양군지부 5명, 단양농협 3명은 적성면 애곡리 한 과수원에서 3300㎡ 면적 사과 밭의 봉지 씌우기를 함께 도왔다.

한편, 지난 6월에는 단양 황토마늘 수확기를 맞아 10일부터 열흘간 군청 전 직원과 민간단체 회원들이 솔선하는 농가 일손 돕기를 적극 추진해 총 488명이 25농가(4.8ha)의 마늘 수확을 도왔다.
단양=손도언 기자 k-55son@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2.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3.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4.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5. [날씨] 태풍 장미 북상… 내일까지 충청권에 최대 250㎜ 내린다
  1.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2. 대전 올 상반기 공연 개막 편수 지난해 기준 '반토막'
  3. 대전문화재단 새노조 "대표이사 선임, 책임경영 확립 조직개편 정상화 촉구"
  4.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5. 제7회 이응노미술대회 온라인 비대면 접수 시작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