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의 역행하는 대전시의회 코로나 사태속 감투싸움만

민의 역행하는 대전시의회 코로나 사태속 감투싸움만

단독후보 권중순 1~2차투표 모두 부결 '시계제로'
충청권 4개 시도의회 중 유일하게 원구성 파열음
與 광역의원 국난극복 뒷전…염불보단 잿밥 비판
"상임위원장 부의장 배분 불협화음? 오점 남을것"

  • 승인 2020-07-05 12:38
  • 강제일 기자강제일 기자
20200703-의장 투표 부결5
,,
대전시의회가 후반기 의장선출 등을 둘러싼 원구성 파열음으로 코로나19 사태 속 지역 차원의 총력 대응을 바라는 민의에 역행하고 있다는 지적이다.

충청권 4개 시·도 의회 가운데 유일하게 대전시의회만 아직까지도 의장을 뽑지 못하면서 코로나19 국난극복에 힘을 보태야 하는 본연의 임무보다는 감투싸움에만 혈안이라는 비판을 자초하고 있다.

시의회는 지난 3일 제251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후반기 의장선출을 위한 투표를 진행했다. 후보는 앞서 단독 후보로 추대키로 한 더불어민주당 권중순 의원(중구3)이 올랐다. 하지만. 권 의원은 찬성 11표, 무효 11표를 얻어 과반수 득표에 실패하면서 2차 투표로 이어졌다. 이어 진행된 2차 투표 결과도 찬성, 무효 표가 11대 11로 같은 결과가 나왔다. 결국 이날 의장선출안은 부결된 것으로 언제쯤 다시 논의될는지 현재로선 시계 제로다. 이날 역시 선출키로 했던 부의장 2자리 역시 기약없이 미뤄질 전망이다.

시의회 전체 22석 중 민주당은 21석을 차지 하고 있다. 이 가운데 민주당 소속 의원 10명과 야당 의원이 권 의원에게 무효표를 던진 것으로 관측된다. 결국 의장 감투를 쓰기 위해 압도적 원내 1당인 민주당 내 의견이 완전히 두 동강 난 것으로 이를 바라보는 시선이 곱지 않다.

대전은 현재 학교와 교회 병원 등지에서 코로나19 확산세가 수그러들지 않으면서 5일 오전 현재 확진자가 137명에 달다. 더구나 최근 한 달도 안되는 동안 80명 가량 추가 확진되는 등 우려가 커지고 있다. 대전시와 대전교육청 등은 지역사회 감염 차단과 방역에 모든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행정 및 교육당국과 총력체제를 구축해야 할 대전시의회만 내부적인 감투 싸움에만 소모전을 이어가면서 염불보다는 잿밥에만 관심이 있다는 비판을 자초하고 있다.

20200703-의장 투표 부결2
.
익명을 요구한 대전의 40대 주민은 "코로나19 사태 속에 서민들의 어려움은 날로 가중되고 있다"며 "시민 대표자라고 하는 시의원이라는 이런 상황에 감투싸움이나 하고 있는 것이 과연 가당키나 하느냐"고 힐난했다.

더구나 대전시의회의 이같은 원구성 파행은 충청권 4개 시·도 가운데 유일한 것이어서 비난이 더욱 고조되고 있다.

세종시의회 이태환(민주·제2선거구), 충남도의회 김명선(민주·당진2), 충북도의회 박문희(민주·청주3) 의원을 각각 후반기 선장으로 선출했으며 부의장 등 나머지 원구성도 별다른 잡음 없이 진행되고 있다. 이들 3개 의회 역시 민주당이 압도적 1당을 차지 하고 있는 데 파열음이 고조되는 대전시의회와는 대조되고 있는 것이다.

최호택 배재대 교수는 "상임위원장과 부의장 등을 나누는 과정 속에서 불협화음이 일어났을 가능성이 크다"며 "상임위원장 조정하나 제대로 못하면서 앞으로 어떻게 집행기관을 감시하고 견제하겠는지 의문"이라고 비판했다.

권선필 목원대 교수도 "해당 사안은 더불어민주당의 오점으로 남을 것"이라며 "민주당에서 원칙만 얘기할 뿐 결과를 만들어내지 못한 점은 아쉬울 따름이고, 최대한 빨리 봉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강제일·방원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올겨울 지난해보다 더 춥고 기온변동성 크다
  2. KGC인삼공사배구단, 하동군과 업무협약 체결
  3. [속보] 비리의 온상 '사진공모전'… 입상하려면 돈봉투부터?
  4. [대전기록프로젝트] 향수병
  5. 대전사진작가협회 주관 공모전 입상자 내정과 합성사진 수상 논란 일파만파
  1. "무조건 승격한다" 하나시티즌 'AGAIN 2014' 위해 팬들도 뜨거운 응원 전해
  2. 충청권 최근 내린 비 1973년 이후 최대 1위 일강수량 기록
  3. [나의 노래] 푸른하늘의 '겨울바다'
  4. [날씨] 아침 대부분 영하 기온… 25일까지 추운 날씨 계속
  5. 논산시공무원노조, 지역 주간지 대표 고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