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원대 미술학부 한국화전공 'K-ART' 참여 학생 활동비 지원

목원대 미술학부 한국화전공 'K-ART' 참여 학생 활동비 지원

  • 승인 2020-07-07 17:19
  • 수정 2020-07-07 17:19
  • 전유진 기자전유진 기자
사진1
한국화전공 정황래 교수와 "K-ART 창작현장체험프로그램" 참가 지원 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목원대 미술학부 한국화전공은 하계방학 'K-ART 창작현장체험프로그램'에 참가하는 학생들에게 활동지원비를 지급했다.

학생 총 7명에게 각각 30만원씩, 총 210만원이다.

이번 지원비는 그간 코로나19로 창작 활동을 제대로 펼치지 못한 학생들을 위해 교수들의 전공지정기부금으로 마련됐다.

'K-ART 창작현장체험프로그램'은 매년 여름방학에 시행하는 목원대 해외미술문화체험 장학프로그램이다.

코로나19로 사태로 연기하는 대신 체험중심 창작활동 활성화를 위해 지난 6일부터 31일까지 산수현장사생체험, 도자회화체험, 공모전 작품연구과정 등 소단위 활동으로 운영한다.

정황래 목원대 미술학부 교수는 "코로나19로 인해 제한적인 대면수업으로 학생들의 창작활동이 자칫 위축될 수 있어 자연현장에서 마음껏 활동할 수 있는 계기를 조성하고자 프로그램을 기획했다"고 말했다. 전유진 기자 brightbbyo@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체육계 폭력·비리 근절될까...'故최숙현법' 시행된다
  2. 김승태 대전시립연정국악원장 "대전을 형상화한 랜드마크 공연 선보일 것"
  3. 시티즌 올 시즌 첫 유관중 경기, 리그 최다 관중 기록
  4. '사라진 동네, 남겨진 기억' 목동4·선화B구역 지역리서치 프로젝트 전시
  5. 대전하나시티즌 17일 이랜드전 경기 티켓 예매 시작
  1. "14일 택배 쉽니다"… 임시공휴일 '택배 없는 날' 이용 주의
  2. 한화이글스, 16일 올 시즌 첫 '키즈데이' 진행
  3. 사전박사 채홍정 시인 네번째 시집 '사랑하며 섬기며' 펴내
  4. 해병대 군인.시민덕에 의식잃은 시민 살렸다
  5. [날씨] 충청권 일부 지역 여전히 비… 오후에 20~80㎜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