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군, 오는 17일부터 단양마늘 직거래 행사 개최

단양군, 오는 17일부터 단양마늘 직거래 행사 개최

  • 승인 2020-07-08 09:39
  • 수정 2020-07-08 09:39
  • 손도언 기자손도언 기자
보도1)직거래 행사 사진
단양군이 오는 17∼19일, 24∼26일 6일 간 단양다누리센터 광장에서 단양마늘 직거래 행사를 개최한다.

단양마늘축제추진위원회가 주최하고 NH농협 단양군지부(지부장 한용구), 단양마늘생산자협의회(회장 이명휘)가 공동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매년 개최하고 있는 단양마늘축제를 대체한 직거래 행사로 진행된다.

이번 행사에는 8개 읍·면에서 총 83농가가 참여하며 군은 판로에 어려움을 겪는 마늘재배농가에 판매의 장을 제공해 단양마늘의 소비촉진을 적극 돕는다는 계획이다.

방문객의 편의를 위해 마늘 구입 시 현장 택배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으며, 코로나19 방역 부스를 운영해 행사장 소독, 방명록 작성, 방문자 발열체크 등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최선의 조치를 다할 계획이다.

군은 이번 직거래 행사 외에도 8월 중 공영홈쇼핑을 통한 단양황토마늘 홍보 및 판매를 진행하며, 올해 11월까지는 청주 농협충북유통, 서울 양재물류센터 등 자매결연처 농협 물류센터 18곳에서 단양마늘 판매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예상되는 판매규모는 112톤 정도다.

지난 달 26일 '2020 국가대표브랜드 대상' 시상식에서 농·특산물브랜드 부문 5년 연속 국가대표브랜드 대상을 수상한 단양황토마늘은 한지형 마늘로 주·야간 큰 일교차와 석회암 지대 황토밭에서 재배돼 맵고 단단한 것이 특징이다.

항암과 성인병 등에 효능이 있는 알리신 성분이 일반 마늘보다 다량 함유돼 건강식품으로도 인기가 높다.

올해 하지(夏至)를 전·후해 수확을 완료한 단양황토마늘은 총 2500ton에 달하며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의 수확량을 보였으나, 최근 소비자들의 소비행태 변화로 마늘 소비가 감소함에 따라 군은 다양한 방안 마련에 나서고 있다.

올해 초에는 군, 농협, 기업체간 상생발전을 위한 단양마늘 판매 협의회를 구성해 지역 내 소비 촉진을 위한 마케팅을 추진하는 한편, 군청 직원들이 솔선하는 단양마늘 팔아주기 운동도 펼치고 있다.
단양=손도언 기자 k-55son@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8일 창단 첫 유관중 홈경기
  2. 대전 선치과병원,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3. 대전경찰청장에 이규문 본청 수사국장 충남경찰청엔 이철구 본청 경비국장
  4. '아이쿱 자연드림대전한의원' 대전 탄방동에 오픈
  5. 영화 소리꾼, ‘조정래 감독이 간다’ 논산온다!
  1. 황선홍 "관중 앞 홈경기 기다려온 순간…승격은 확실한 목표"
  2. [한줄서가] 나는 당신이 오래 기억했으면 좋겠습니다, 남편이 육아휴직을 했어요 등
  3. 최해영 대전경찰청장 경기남부청장에 승진 내정
  4. [날씨] 제4호 태풍 하구핏 영향… 충청권 호우경보
  5. 충남 태안 보트밀입국 21명 검거완료…추가 밀입국 차단 '안간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