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 지자체로 선정

세종시,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 지자체로 선정

농식품부, 전자바우처(카드방식) 농산물 현물지원

  • 승인 2020-07-12 11:00
  • 수정 2020-07-12 11:00
  • 오주영 기자오주영 기자
바우처
세종시가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 대상 지자체에 뽑혔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취약계층에 보충적 영양지원을 위한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 신청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서면평가와 전문가 심층평가를 통해 도농복합형(市 단위) 시범지역은 세종시, 경기도 화성시, 경북 김천시 등 3개소와 농촌형(郡 단위) 시범지역으로는 전북 완주군을 각각 선정했다.

농식품바우처 제도는 경제적 취약계층의 보충적 영양지원을 위해 신선·고품질 먹거리를 공급하고, 농·축산물 소비촉진과 농가 경제 활성화 등을 통해 농식품 산업기반을 확장하는데 그 목적을 두고 있다.

중위소득 50% 이하 가구 중 신청자에게 1인 가구 기준 월 4만 원의 농식품바우처를 3개월간 시범 지원하며, 지원대상 가구수는 1만9천여 가구로 예산 규모는 28억 원(국비 100%) 수준이다.

농식품바우처 전용 전자카드가 지급되며 시범지역의 농협하나로마트, 로컬푸드직매장과 농협몰(온라인)에서 국내산 신선 채소, 과일, 우유, 계란을 구매할 수 있다.

농식품부 신우식 식생활소비급식진흥과장은 "경제적 취약계층의 보충적 영양지원은 국민 영양망 확충과 의료비 절감 등 사회경제적 효과가 있으며, 제도의 조기 정착을 위해 관계 기관 및 시민·사회단체와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세종=오주영 기자 ojy835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체육계 폭력·비리 근절될까...'故최숙현법' 시행된다
  2. 김승태 대전시립연정국악원장 "대전을 형상화한 랜드마크 공연 선보일 것"
  3. '사라진 동네, 남겨진 기억' 목동4·선화B구역 지역리서치 프로젝트 전시
  4. 시티즌 올 시즌 첫 유관중 경기, 리그 최다 관중 기록
  5. 대전하나시티즌 17일 이랜드전 경기 티켓 예매 시작
  1. "14일 택배 쉽니다"… 임시공휴일 '택배 없는 날' 이용 주의
  2. 한화이글스, 16일 올 시즌 첫 '키즈데이' 진행
  3. 사전박사 채홍정 시인 네번째 시집 '사랑하며 섬기며' 펴내
  4. 해병대 군인.시민덕에 의식잃은 시민 살렸다
  5. [날씨] 충청권 일부 지역 여전히 비… 오후에 20~80㎜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