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을계획과 사업 주민손으로' 세종 주민자치회 총회 개최

'마을계획과 사업 주민손으로' 세종 주민자치회 총회 개최

새롬동 등 10개 면·동에서 주민투표로 의결
주민이 수립한 마을계획 및 사업 심의·결정

  • 승인 2020-07-14 08:08
  • 수정 2020-07-14 10:41
  • 신문게재 2020-07-15 8면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1594690716938
세종 중촌동 마을자치회가 마을계획사업과 주민제안사업에 대한 우선순위를 정하는 마을총회를 앞두고 사전투표를 홍보하고 있다.
세종시 한솔동을 포함해 10개 면·동에 구성된 주민자치회가 마을 계획과 주민제안 사업을 결정하기 위한 주민총회를 개최한다.

주민자치회는 기존에 운영돼 온 주민자치위원회보다 권한과 책임이 강화된 읍면동 단위의 주민 대표기구로써 16세 이상 주민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주민자치위원회는 읍·면·동장의 자문기구에 그쳤다면, 주민자치회는 주민자치와 관련된 사안을 실질적으로 협의하는 기구 역할을 맡는다.

지난주 가장 먼저 온라인 총회를 치른 새롬·다정동은 주민자치회가 주관해 아파트 단지를 연결하는 꽃길을 조성하는 사업(예산 2150만 원) 등 8건의 마을계획을 의결했다.

또 새롬 도서관에 도서 소독기를 구매하고 횡단보도 4곳에 야간 집중조명을 설치하며, 다정동 불법 현수막을 예방할 공공 게시대를 마련하는 등 주민제안사업에 예산편성까지 마쳤다.

주민자치회는 지난 4월부터 마을계획단에 참여할 주민을 모집하고 시민주권대학에서 마을계획과정 교육을 하는 등 주민의 다양한 욕구를 반영한 마을계획을 수립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모임이 어려운 상황임을 고려해 주민총회를 온라인 투표와 우편물 투표 등의 방식으로 의견을 수렴한다.

총회에서는 2021년도 해당 마을에서 진행할 마을계획을 확정하고, 주민 제안사업을 채택하며, 현안사항에 대한 의견을 교환한다.

안신일 주민자치협의회장은 "주민총회를 통해 결정된 사업들은 주민세를 바탕으로 설치된 자치분권특별회계 예산을 활용해 차년도에 실행하게 된다"면서 "많은 주민이 참여해 부여된 권한을 행사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빅데이터를 활용한 과학적 훈련 시스템 도입한다
  2. '대전=과학도시' 특성 살려 비대면스포츠산업도 육성해야
  3. 8월 대전문화계 '기지개'… 문화재단 대표이사 선출은 과제, 공연무대 속속 복귀
  4. 온라인으로 개최된 제25회 대덕백일장 성료
  5. [현장스케치] 표지판 떨어지고, 통행도 안 돼… 비 피해 조속히 복구해야 목소리
  1. [영상]경찰차 물에 잠기고! 천안 집중호우로 새내 도로 곳곳 통제
  2. 천안 한천범람 등 비 피해 잇따라
  3. [대전기록프로젝트] 동화 속 세상처럼 꿈 같구나
  4. 제20회 대한민국청소년영화제 3일부터 영상작품 공모 시작
  5. 천안 오늘 하루만 200mm 쏟아졌다. 도심 곳곳 아수라장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