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소방서, 현장에서 소방드론 활용해 안전확보

서천소방서, 현장에서 소방드론 활용해 안전확보

  • 승인 2020-08-01 16:47
  • 수정 2020-08-01 16:47
  • 나재호 기자나재호 기자
서천소방서, 소방드론 적극활용


서천소방서(서장 구동철)가 현장에서 소방드론을 적극 활용해 대응 능력을 강화하고 있다.

서천소방서는 지난달 30일 화양면 봉명리 돈사 구조현장에 소방드론을 투입해 신속한 현장 활동에 나섰다.

당시 현장상황은 누전으로 환풍시설이 차단돼 돈사 내부의 가스가 방출되지 못해 돼지 600여 마리가 폐사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서천소방서 진압대원과 구조.구급대원들은 가스로 인한 인명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에서 주변 현장수색을 실시했으며 접근이 어려운 장소는 드론을 투입해 지상에서 볼 수 없는 안전사각지대를 촬영해 주민과 대원의 안전을 확보했다.

서천소방서 김준규 구조구급센터장은 "소방드론은 화재현장뿐만 아니라 인명검색, 실종자 수색, 동물구조 등 각종 재난현장에서 대원의 안전을 확보하는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현장에서 소방드론을 적극 활용해 군민과 대원의 안전을 지키겠다"고 말했다.서천=나재호 기자 nakija200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토론토 류현진, '괴물투' 모습 돌아왔다
  2. 시티즌 첫 유관중 홈경기! 팬들 위해 선물 보따리 푼다
  3. [새책] "불면의 하룻밤이 오랜 여행보다 훨씬 더 많은 생각을 낳는다"
  4. 제32회 대전미술대전 김영창씨 '먹감나무 3층장' 전체 대상 수상
  5. [날씨] 충청권 강풍 동반한 강한 비… 내일까지 200㎜ 이상
  1. [대전기록프로젝트] 당신의 담
  2. 이규문 대전경찰청장 "공정성과 신뢰성 확보하도록 노력할 것"
  3. 대전시립미술관-KAIST 지역문화 발전 기반 맞손
  4. 제보자가 낸 고소장이 피고소인에게 전달?… "제보자 불이익 받았다" 주장
  5. 규제에도 더 오르는 대전 아파트 값, 세종은 '활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