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 최악의 호우피해...2차 피해 막기 위해 안간힘

음성군, 최악의 호우피해...2차 피해 막기 위해 안간힘

- 가용한 인력·물자 총 동원해 피해복구 나서

  • 승인 2020-08-04 13:25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04-11 복구사진(조병옥 음성군수 주택침수 복구 봉사 지원)
최악의 호우피해를 겪고 있는 음성군이 2차 피해로 인한 피해를 막기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음성군은 지난달 29일부터 시작된 집중호우로 인해 인명 및 재산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지역별 피해 현황 및 복구계획을 점검하고 연이은 호우 예보에 대비하기 위해 조병옥 음성군수 주재로 긴급 대책회의를 4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 조병옥 음성군수는 기습적인 폭우로 인해 큰 피해를 입은 삼성면, 생극면, 감곡면 등을 신속히 복구해 주민의 안전을 지키고, 도로, 하천 등 침수가 우려되는 곳의 출입통제와 사전대피를 실시해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지시했다.

특히, 장기간의 집중호우로 지반이 약해져 급경사지 붕괴와 산사태 위험이 우려되는 만큼, 꼼꼼한 사전예찰과 주민 사전대피, 응급복구 작업 중 안전사고 예방에 철저를 당부했다.

아울러, 재난안전대책본부가 원활히 가동될 수 있도록 관계부서의 협조체계 강화와 이재민 발생으로 인한 임시주거시설에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방역조치를 강화하도록 했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주민의 안전을 위해 음성군 전 공직자들이 총력을 다해 응급복구와 이재민 지원활동을 펼치고 있다"며, "폭우로 인한 인명피해가 더 이상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음성군은 신속한 응급복구를 위해 덤프트럭, 굴삭기 등 중장비와 자원봉사자, 군인, 공무원 등 100명 이상의 인력을 확보해 재난현장에 동시다발적으로 투입하고 있으며, 각 읍·면에서는 2차 피해가 발생할 경우에 대비해 위험지역을 중심으로 상시 예찰 활동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음성=최병수 기자 cbsmi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안드레 앞세워 안산 상승세 잡는다!
  2. [새책] 몰락의 순간을 노래하며 푸른 순간, 검은 예감
  3. 대전 공연 앞둔 판소리꾼 이자람 씨 "관객 있다는 상상속에서 흥 내 볼 것"
  4. 제24회 대전청소년연극제, 유성여고 '여우골' 대상 수상
  5. 박인혁 결승골,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1승리
  1. 대전경찰, 금지된 서울집회 참여 시 형사처벌 예고
  2. [NIE교육] 이문고 첫 비대면 온라인 교육 "신문의 깊이 배웠어요"
  3. [로또]930회 당첨번호(9월 26일 추첨)
  4. 제20회 대한민국여성미술대전 대상 한국화 김효빈 씨
  5. 코로나가 만든 체육계 기현상… 체육특기생 대입 일반전형에 몰린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