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도시철도, 코로나19 극복 세계와 공유

대전도시철도, 코로나19 극복 세계와 공유

  • 승인 2020-08-06 09:59
  • 박태구 기자박태구 기자
김경철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이 5일 공사 중회의실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국제영상회의에 참석했다. <대전도시철도공사 제공>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이 지난 5일 공사 중회의실에서 UN-Habitat (유엔 인간정주계획)와 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이 공동 주관한 국제 영상회의에 참석해 대전도시철도공사의 코로나19 극복 사례를 소개하고 '포스트 코로나'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국제영상회의에는 김 사장을 비롯해 싱가포르, 방콕, 자카르타 등 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 소속 주요 도시 담당자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김 사장은 대전도시철도공사의 코로나19 극복 사례를 공유하고'포스트 코로나'대응 전략을 소개했다.

또한 영상회의 중 검진키트, 에스컬레이터 살균기, 항균필름 등 코로나19 방역물품 제작 기업에 대한 문의가 빗발쳐 대전 지역 소재 기업 홍보물을 이메일로 참석자들에게 전달했다.

도시철도공사는 지난 5월에도 UCLG-ASPAC(세계지방정부연합 아시아태평양지부)의 요청을 받아 국제영상회의를 통해 코로나19 극복 사례를 공유하고 대응 백서를 발간하여 각국의 지방정부에 배포한 바 있다.

최대욱 기획담당 과장은 "세계적인 코로나19 확산세 속에서도 국내 신규 확진자는 완연한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며 "대전도시철도공사의 코로나19 극복 사례와'포스트 코로나'대응 전략이 위기에 처한 각국 지방정부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태구 기자 hebalaky@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리멤버 유(Remember you)' 이벤트 진행
  2. 돌봄전담사 "전일제 근무로 아이들 돌보게 해달라"
  3. 목원대 양궁팀 감원 결정에 대전양궁협회 '반발'
  4. "대전문화시설 공공-민간 위수탁 벽 허물고 지역예술인 로케이션 체제 필요"
  5. 제17회이동훈미술상 본상 하종현 화백, 29일부터 전시
  1. [국감 브리핑] 교통 과태료 상습체납자 1491명… 미납 총액 108억에 달해
  2.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에서 승승장구
  3. [날씨]대체로 맑고 10도 내외 큰 일교차 주의를
  4. [새책] 경청의 힘, 따뜻한 언어… 권덕하 시인 '귀를 꽃이라 부르는 저녁'
  5. [나의 노래] 루이 암스트롱의 'what a wonderful world'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