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립미술관-KAIST 지역문화 발전 기반 맞손

대전시립미술관-KAIST 지역문화 발전 기반 맞손

대전비엔날레 2020 개최 적극 협업 예정

  • 승인 2020-08-07 16:29
  • 이해미 기자이해미 기자
IMG-7167
왼쪽부터 노준용 (KAIST 문화기술대학원 학과장), 박범순(KAIST 인류세연구센터
장), 선승혜(대전시립미술관장), 문수복(KAIST 학술문화원장), 김완두(KAIST 명상
연구소장)
대전시립미술관과 KAIST는 과학예술 융복합 실현과 지역문화 발전을 위해 통합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두 기관은 대전비엔날레, AriST프로젝트 등 과학예술 전시를 통해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지속 교류해 왔다. 특히 2019년 KAIST 문화기술대학원, 인류세연구센터, 명상과학연구소 협약을 체결하고 몰입형 아트 '어떻게 볼 것인가'를 비롯해 과학예술 강연, 미술관프로그램 등을 함께 개최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본격적인 4차 산업혁명특별시 대전의 문화 기반을 다지고, 대전비엔날레 2020 'AI :햇살을 유리창을 잃고'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적극 협업할 예정이다.

선승혜 대전시립미술관장은 "이번 협약이 과학과 예술이 진일보하고, 공감미술 실현을 위한 또 다른 한 걸음이 되리라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해미 기자 ham7239@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리멤버 유(Remember you)' 이벤트 진행
  2. 돌봄전담사 "전일제 근무로 아이들 돌보게 해달라"
  3. 목원대 양궁팀 감원 결정에 대전양궁협회 '반발'
  4. "대전문화시설 공공-민간 위수탁 벽 허물고 지역예술인 로케이션 체제 필요"
  5. 제17회이동훈미술상 본상 하종현 화백, 29일부터 전시
  1. [날씨]대체로 맑고 10도 내외 큰 일교차 주의를
  2. 충청권 보이스피싱 피해 눈덩이…"범정부TF 범죄예방 의구심"
  3. [국감 브리핑] 교통 과태료 상습체납자 1491명… 미납 총액 108억에 달해
  4.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에서 승승장구
  5. [나의 노래] 루이 암스트롱의 'what a wonderful world'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