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여고, 선배초청 진로특강 '호응'

논산여고, 선배초청 진로특강 '호응'

졸업생 강사 초빙, 폭넓은 직업관 길잡이 역할 ‘톡톡’
선·후배 만남 통한 학습동기 부여 및 꿈 키우는 시간

  • 승인 2020-08-09 08:03
  • 수정 2020-08-09 10:04
  • 장병일 기자장병일 기자
KakaoTalk_20200806_232815842_04
39회 박은영(개그우먼) 졸업생이 ‘꿈’이란 주제로 새로운 비전과 함께 매일 유쾌하게 살아가는 방법 등에 대해 최고의 입담으로 강의를 진행해 학생들을 박장대소하게 했다.
논산여자고등학교(교장 문일규)가 지난 6일 논산여고 전교생을 대상으로 개최한 논산에서 배워 세계로, ‘꿈 넘어 꿈’ 찾기인 ‘2020학년도 선배초청 진로특강 ’ 행사가 학생들의 큰 호응 속에 성료됐다.

이날 행사는 선후배 만남을 통한 학습동기 부여, 직업 및 학과 탐색을 통한 진로역량 강화, 진로학습법 습득을 통한 진로장벽 극복 등이 목적이다.

IMG_7618
이번 행사를 총괄 기획한 윤여진 진로교사가 학생들에게 선배초청 진로특강을 앞두고 학생들에게 특강의 의미를 상세하게 설명하고 있다.
강당에서 진행된 1부 진로강연은 1학년 학생만 참여했고, 2학년과 3학년은 각 교실에서 영상으로 시청했다. 먼저 55회 황준희 졸업생(숙명여대 정외과 2학년)이 ‘세상을 바꾸는 부드러운 힘’이란 주제로 후배들에게 진로의식 고취와 학습동기 등을 구체적으로 부여해 호응을 얻었다.

이어 39회 박은영(개그우먼) 졸업생은 ‘꿈’이란 주제로 새로운 비전과 함께 매일 유쾌하게 살아가는 방법 등에 대해 최고의 입담으로 강의를 진행해 학생들을 박장대소하게 했다.

또 2부 진로특강은 26개 분야 최고의 전문가인 졸업생들을 초청해 학생들이 듣고 싶은 강의를 각 교실로 찾아가 그들의 전문적인 직업관 등을 직접 경청하며 자신의 꿈을 한층 키우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IMG_7589
문일규 논산여자고등학교 교장.
문일규 교장은 “학생들이 각 분야에서 활약하는 선배님의 강의를 듣고, 자신의 재능을 찾을 수 있는 기회와 진학을 대비할 수 있는 폭넓은 직업관 함양에 큰 도움이 된 것 같아 향후 이러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제24회 대전청소년연극제, 유성여고 '여우골' 대상 수상
  2. 박인혁 결승골,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1승리
  3. [NIE교육] 이문고 첫 비대면 온라인 교육 "신문의 깊이 배웠어요"
  4. 대전경찰, 금지된 서울집회 참여 시 형사처벌 예고
  5. [로또]930회 당첨번호(9월 26일 추첨)
  1. 코로나가 만든 체육계 기현상… 체육특기생 대입 일반전형에 몰린다
  2. 제20회 대한민국여성미술대전 대상 한국화 김효빈 씨
  3. 제17회이동훈미술상 본상 하종현 화백, 29일부터 전시
  4. "대전문화시설 공공-민간 위수탁 벽 허물고 지역예술인 로케이션 체제 필요"
  5. 돌봄전담사 "전일제 근무로 아이들 돌보게 해달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