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경찰서, 체류외국인 대상 보이스피싱 예방수칙 배포

논산경찰서, 체류외국인 대상 보이스피싱 예방수칙 배포

생활 속 안전수칙 외국어 번역·제작 홍보 ‘호응’

  • 승인 2020-09-30 13:45
  • 장병일 기자장병일 기자
20200928_152727
논산경찰서(서장 민윤기)는 최근 신종 보이스피싱 범죄가 증가하는 가운데 체류 외국인의 보이스피싱 예방을 위해 생활 속 안전수칙을 다국어로 번역·배포, 체류 외국인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생활 속 보이스피싱 안전수칙은 논산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의 협조로 러시아·베트남·필리핀어 등 7개 국어로 번역, 체류 외국인의 왕래가 많은 식당과 인력사무소 등에 배부해 내국인뿐만 아니라 외국인도 보이스피싱과 관련된 치안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선제적으로 제작됐다.

이번 추석 연휴 중에는 논산경찰서 하모니외국인봉사단, 외국인자율방범대와 함께 코로나19 감염에 주의하면서 합동 순찰 및 온라인(SNS)게시를 통해 더 많은 관내 체류외국인이 치안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홍보할 예정이다.

하모니외국인봉사단 이주명 회장은 “외국인이 한글을 읽는 것이 어려운데 쉽게 읽을 수 있도록 각 국가별 언어로 보이스피싱 안전수칙을 제작해 준 배려에 감사하고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에도 큰 몫을 할 것 같다며 자국민들에게 널리 전파하겠다”고 밝혔다.

민윤기 서장은 “우리 사회가 더불어 살기 위해서는 내·외국인 간 상호 존중하고 배려해가며 공감대를 형성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상대적으로 안전사각지대에 있는 외국인들이 양질의 치안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범죄예방 활동을 하겠다’고 외국인 사회안전망 구축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 동부경찰서, 대동천 산책로 색단장
  2.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보유 주식 현황
  3. '나무를 바라보는 아홉가지 시선' 백향기 작가 작품전
  4. [포토 &] 새의 죽음
  5. 대전시청 철인 3종팀, 문체부장관배 대회 개인전.단체전우승
  1. [주말 사건사고] 대전·충남서 화재·교통 사망사고
  2. 기사회생 대전하나시티즌, 플레이오프 진출 가능성은?
  3. 與, 다음달 초 행정수도 이전 범위 내놓는다
  4. 대전경찰 노후아파트 범죄예방진단 추진
  5. [대전기록프로젝트] 정동을 걸어보면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