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중기획]피부전문가 직접 개발한 주름개선 화장품

[연중기획]피부전문가 직접 개발한 주름개선 화장품

[연중기획-대전 중소벤처기업을 키우자]
4. 솔루션 제공 통한 소비자 고민 해결 '솔바이원'

  • 승인 2020-10-22 17:01
  • 수정 2020-11-26 15:42
  • 신문게재 2020-10-23 6면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KakaoTalk_20201022_151403630
'케이팝'과 '케이드라마'에 이어 '케이뷰티(K-Beauty)'가 전 세계적 열풍을 주도하고 있다.

케이뷰티는 한류 영향에 힘입어 해외에서 한국 스타와 여성 메이크업 스타일을 배우고 우리나라 브랜드 제품 구매는 물론 문화를 따라 하는 현상을 말한다.

이처럼 해외에서 케이뷰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화장품은 우리나라 대표적 수출산업으로 자리매김했다.

관세청이 지난 2018년 6월 공개한 '최근 5년간 화장품 수출 현황'을 보면, 이 기간 화장품 수출은 연평균 39.2% 증가했다.

'케이뷰티' 기세가 꺾일 줄 모르는 가운데 대전지역에서는 세계 뷰티 콘테스트 월드챔피언까지 오른 피부전문가가 저자극 화장품 제조·판매에 나서 행보에 이목이 쏠린다.

'솔바이원(대표 김지솔)'은 10여 년 동안 다양한 피부 타입을 케어 하면서 축적된 경험을 바탕으로, 민감한 피부 타입에 맞는 화장품 연구 개발에 직접 참여해 만든 코스매틱 브랜드다.

특히 지난해 5월 설립한 솔바이원은 다른 기업들과 달리 외수에 먼저 뛰어들며 1년 6개월 만에 수출을 이끌어 내는 놀라운 성과를 냈다.

김지솔 대표는 "다년간 피부전문가로서 많은 분의 피부 고민을 들어왔고, 소비자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방법을 찾다가 자극을 최소화한 화장품을 만들게 됐다"면서 "피부 고민 솔류션을 제공하는 뷰티 브랜드인 '솔바이원'을 생산하면서 해외에서도 인정받아 수출까지 하게 됐다"고 말했다.

KakaoTalk_20201022_164419109
현재 솔바이원은 '벨런스 케어 미스트'와 '휴 오아시스 크림', '워터 텐션 세럼', '리페어 수정토너' 등 4가지 제품을 출시·판매 중이다. 이들 제품은 15가지 이상 자연 유래 성분과 기능성 화장품 중 재생라인 핵심원료 EGF를 비롯한 6가지 성장인자가 함유된 기초라인이다. 정제수를 대신해 '병풀입수'로 원료를 대체해 피부 과민반응을 진정시켰다.

김 대표는 "브랜드를 만드는 데는 많은 노력이 필요하다. 레시피를 가지고 있어도 제품을 생산하고 판매한다는 게 쉬운 일은 아니다"라며 "완제품이 나올 수 있었던 건 여러 전문가의 도움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앞으로 좋은 제품으로 피부 고민의 솔루션을 제공하는 뷰티 브랜드가 되도록 화장품 연구개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국내보다 해외에 집중하고 있는 솔바이원은 해외 바이어 미팅을 통해 추가 수출을 계획하고 있다. 내년 6월에는 국내에 많지 않는 성분을 이용한 제품을 만드는 특허 출현을 준비하고 있다.

김지솔 대표는 "그동안 많은 30여 국에 있는 바이어를 만나왔고, 좋은 결과를 얻게 되면서 최근 베트남 기업에 수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끊임없는 연구 개발을 통해 소비자들의 피부 고민에 대한 해답이 가까워질 수 있도록 하고, 수출을 확장해 글로벌 한 케이뷰티 선도 브랜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병주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신진서 9단, 남해 슈퍼매치 전승
  2. 배재대 男·女 볼링팀 전국 최강 입증
  3. [날씨]영하권 시작한 추위 미세먼지는 '좋음'
  4. [최신영화순위] 영화 '이웃사촌' 개봉 후 줄곧 1위... 장기흥행 조짐?
  5. 생각을 더하고 나누니 어느새 1000회 염홍철 전 대전시장 '생각 나누기' 발간
  1. 대전지검 월성1호기 자료폐기 산자부 직원 3명 구속영장 청구
  2. 대전문화재단 문화예술교육 통합축제 '꿈지락 페스티벌' 온라인으로 개최
  3. 한화이글스, 대표이사.감독.프론트까지 싹 갈아엎었다...이번엔 통할까
  4. 수사기회 2번 놓친 대전 사무장병원…부당청구액 463억원 '눈덩이'
  5. [날씨] 아침 영하권에 쌀쌀…수능날 강한 바람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