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청소년상담자대회 성공적 개최를 위하여

2020년 청소년상담자대회 성공적 개최를 위하여

청소년상담복지 30년, 청소년복지지원법 개정이 필요하다
한국청소년상담복지센터협의회

  • 승인 2020-11-25 16:55
  • 한성일 기자한성일 기자
청소년상담자대회
“청소년상담복지 30년, 청소년복지지원법 개정이 필요합니다.”

한국청소년상담복지센터협의회(회장 라형규)는 오는 12월 8일 오후 3시에서 5시 유튜브 온라인으로 2020년 청소년상담자대회를 개최한다. 이 대회는 코로나19로 시간과 장소에 제한 없이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는 온라인형태로 진행된다.

2020년 청소년상담자대회는 행사 당일 국회의원과 여성가족부에서 영상으로 상담자들을 격려하고, 우수상담자 와 장기근속자 등을 시상한다.

이번 청소년상담자대회는 현장에서 제안하는 ‘청소년상담복지 30년, 청소년복지지원법 개정이 필요하다’란 주제로 정책포럼 형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올해로 창립 30주년을 맞아 앞으로의 30년 미래를 지향하는 청소년복지지원법 개정의 필요성을 강조하고, 청소년과 학부모들의 의견을 반영한 내용으로 토론을 할 예정이다.

주제발표는 최후남 센터장(경기도 포천시), 박순덕 센터장(경기도 광명시), 이미원 센터장(충청남도 천안시)이 맡았고, 청소년상담 및 법학 교수들의 토론으로 진행된다.

라형규 한국청소년상담복지센터협의회 회장은 "이번 2020년 청소년상담자대회를 통해 전국 235개소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청소년 상담사들의 자긍심을 고취하고 청소년복지지원법 개정을 위한 기초 토대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전국의 청소년 상담사와 각 지역 주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김명수 대전서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 센터장은 "코로나 19로 모두가 조심해야 하는 이 시기에 2020년 청소년상담자대회는 언택트 형식으로 진행돼 안심이 된다”며 “30년째를 맞는 청소년상담복지가 현장의 소리에 귀 기울여 합리적이고 미래 지향적인 방향으로 이루어지기를 바라고, 청소년상담자대회가 그 변화에 부응하는 뜻깊은 걸음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한편 대전서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청소년 개인상담과 심리검사, 집단상담 등 청소년들을 위한 프로그램 운영 과 다양한 서비스를 지원하는 기관이다. 또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청소년들의 심리·정서적 불안과 스트레스가 높아지고, 일탈·비행에 쉽게 노출되고 있는 부분에 대해 염려해 일대일 대면상담과 화상상담·전화상담· 사이버상담 등의 비대면 상담을 진행하고, 청소년들의 위기 상황을 대비해 청소년 안전망 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문의는 042-527-3112 또는 국번 없이 1388로 하면 된다.


한성일 기자 hansung007@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영상]대전하나시티즌 이적생들의 지옥훈련! 이게 그 말로만 듣던 그 소문의 뜀박질?
  2. 한화이글스 선수들, 팬사랑 노래제작 영상공개
  3. 오주영 대전협회장 대한세팍타크로협회장에 당선…"재정자립 이바지"
  4. [문화] 신간소개 '그날 세계사 365', '세계는 넓고 갈곳은 많다'
  5. 부산지역 '4050 교수' 200명, 이진복 부산시장 예비후보 지지 선언
  1. 올해 대전 아파트 3만여 가구 분양 '역대 최대'
  2. 목포시 "모든 시민 대상 재난지원금 지급 계획 없다"
  3. 대전교육청 22일 고등학교 학교 배정 발표
  4. [기고]연말정산 꼼꼼히 준비해 두둑히 챙기세요
  5. 세종시 6-3생활권 주상복합 '고분양가 논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