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작년 항공교통량 2019년 대비 50% 감소

국토부, 작년 항공교통량 2019년 대비 50% 감소

항공교통량 통계 발표…국제선 66%·국내선 10% 감소
이랑 과장, "항공 회복 조기 가능성 대비, 사전 교육 등 준비 철저"

  • 승인 2021-01-24 11:24
  • 오주영 기자오주영 기자
교통량
지난해 우리나라 하늘길을 이용한 항공 교통량 집계 결과, 전년 대비 50.0% 감소한 42만 1천 대(하루 평균 1천151대)로 나타났다.

24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월간 최대 교통량은 코로나19 발생 전인 1월에 7만 2천 대를 기록했고, 하루 최대 교통량은 1월 10일 2천464대로 조사됐다.

국제선과 국내선 교통량을 살펴보면, 국제선의 경우 전년 대비 66.4% 대폭 감소한 20만 대(하루 평균 546대)가 운항했고, 국내선은 전년 대비 10.4% 감소한 22만 1천 대(하루 평균 302대)로 집계됐다.

국제선 교통량 가운데 우리나라 공역을 통과해 다른 나라로 비행한 영공통과 교통량은 1만 8천 대(하루 평균 48대)로 전년 대비 69.3% 감소했다.

국제선 월간 교통량은 코로나19로 작년 1~3월 대폭 감소 후 4월 이후 교통량이 소폭 증가하지만, 국내선 월간 교통량의 경우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월별로 편차가 큰 것으로 조사됐다.

우리나라 하늘길 중에서 가장 바쁜 항공로 구간은 '서울-제주' 구간으로 연간 16만3855대가 이용했고(전체 대비 39%), 이는 전년 대비 47.5% 감소한 것이다.

'서울-제주' 구간에서 가장 많이 이용된 비행고도는 국제선은 3만8000피트(지상 11.5km), 국내선은 2만7000피트(지상 8.2km)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랑 항공교통과장은 "올해에도 불확실성이 크나 백신 접종 등에 따라 항공교통량 조기 회복 가능성도 있으므로, 항공교통량을 지속 모니터링하면서 교통량 증가에 대비한 관제사 사전교육 등 대비태세를 철저히 갖추겠다"고 말했다.
세종=오주영 기자 ojy8355@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키움 상대 연습경기 8-0 완승…강경학 첫 홈런
  2. 대흥영화사 소제스튜디오 ‘일년만’, “대전시민 참여공간 만들어요”
  3. [포토 &] 옴마야, 꽃이 피었네
  4. 3천명 찾은 대전월드컵경기장 이색 응원문화 꿈틀…몸짓·박수로 표출
  5. 이민성 감독, 연패로 이어가지 않도록 준비할 것
  1. '무실점에 14득점' 달라진 한화이글스, 연습경기 쾌조
  2. 대전하나시티즌 홈개막전 부산에 1-2패
  3. [영상] 이글스TV 뒤집어 놓은 샤론박 '박지영' 아나운서의 야구 중계 후기
  4. [코로나19] 6일 0시 기준 백신접종자 29만6380명…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 언제쯤
  5. 국회 세종의사당, 세종 발전 촉매제 될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