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인호 서울시의회 의장, ‘소상공인 4무 안심금융 업무협약식’ 참석

  • 전국
  • 수도권

김인호 서울시의회 의장, ‘소상공인 4무 안심금융 업무협약식’ 참석

"추후에는 보편적 재난지원금 지원도 필요" 강조

  • 승인 2021-06-09 10:14
  • 노춘호 기자노춘호 기자
캡처3
김인호 서울시의회 의장(좌측 네번째), 오세훈 서울시장(좌측 다섯번째)
서울시의회 김인호 의장이 8일 오전 10시 서울신용보증재단에서 열린 소상공인 4무 안심금융 지원 업무협약식에 참석, "서울시의 소상공인 금융지원 확대에 매우 고무적인 일이다"며 "안심금융에 더해 직접 매출 증대를 위해 올 연말에는 보편적 재난지원금도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 의장은 "코로나19 국면에서 소상공인 분들이 많이 힘들다. 그럼에도 사업장 방역에 철저히 힘쓰며 지금껏 버텨주신 점에 감사하며 꼭 보답하는 하반기를 만들어가겠다"며 "4무 안심금융이 턱 밑까지 차오른 소상공인의 부담을 조금이나마 줄여 줄 수 있을 것 같아 다행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김 의장은 "1년 넘는 시간 동안 소상공인 분들은 밑 빠진 독처럼 지속되는 적자에 고통을 받으셨다"며 "백신접종률이 올라감에 따라 연말에는 시민들의 소비 활동을 유도할 수 있는 보편적 재난지원금을 지급해 내수활성화를 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4무 안심금융에 대해 "취임 이후 가장 신경써왔던 부분이 자영업자·소상공인 지원문제였다"며 "4무 안심금융 지원이 만병통치약이 될 순 없지만, 어려운 여건을 조금이나마 해결할 수 있는 처방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번 소상공인 4무 안심금융은 서울시가 소상공인 구제를 위해 올해 세 번째로 내놓은 지원책으로, 무담보·무종이서류·무이자·무보증료 금융정책이다. 융자 이후 1년간은 무이자로 지원하고 다음해부터는 이자의 0.8%를 보전해주는 방식으로, '국민·신한·우리·하나·NH농협은행'에서 신청이 가능하다.

중도일보=노춘호 기자 vanish1197@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스타벅스 로스터리 대전 유치 속도… 옛 대전부청사 활용은 고민해야
  2. 대전예지중고 운영 예지재단 파산 선고… 미복직 교사들 신청 받아들여져
  3. 대전시-자치구 尹정부 글로컬대학 '특급 도우미'
  4. '대전빵차' 보령머드축제 누볐다
  5. 전체학교 대비 석면 학교 '전국 최다' 대전교육청 "2027년까지 전 학교 제거 가능"
  1. [월요논단] 대한민국, 올림픽 성적 부진의 책임은 누가 져야 하나?
  2. 대덕구, 한국가스안전공사와 손잡고 소상인 노후 가스시설 개선 나서
  3. 국가철도공단, 하반기 3조 3519억원 철도사업 발주
  4. 대전 중구 장애인체육회 설립 본격… 연내 출범 목표
  5. 대전 중구, 2024 교통안전 시설 지원 사업 추진

헤드라인 뉴스


대전 ‘석면학교’ 전국 최다… 교육청 “2027년까지 모두 제거”

대전 ‘석면학교’ 전국 최다… 교육청 “2027년까지 모두 제거”

대전교육청이 2027년까지 석면 학교 제로화를 목표로 방학 기간 중 제거 공사를 실시하고 있다. 학교 118곳의 석면을 제거해야 하는 대전교육청은 현재 흐름대로라면 목표 기한 내 모든 학교 석면 제거가 충분히 가능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21일 대전교육청에 따르면 2024년 내 29곳의 학교를 대상으로 석면 제거 공사를 실시한다. 여름방학 중 대전 내 학교 석면 제거 공사는 11곳이며 나머지 18곳은 겨울방학 중 실시할 계획이다. 대전교육청이 이번 여름방학 중 공사를 진행하는 학교는 초등학교 5곳, 중학교 4곳, 고등학교 2곳이다..

비 그치니 폭염 기승… 당분간 체감온도 33도 이상 찜통더위
비 그치니 폭염 기승… 당분간 체감온도 33도 이상 찜통더위

장맛비는 잦아들었지만, 당분간 폭염이 찾아와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상된다. 21일 기상청에 따르면, 당분간 대전·세종·충남 내륙을 중심으로 최고체감온도가 33도 이상으로 올라 매우 무덥겠다. 체감온도는 기온에 습도의 영향이 더해져 사람이 느끼는 더위를 정량적으로 나타낸 온도다. 밤사이 최저기온이 25도 이상 유지되는 열대야 현상도 이어지겠다. 22일 아침 최저기온은 대전 25도.세종 25도.홍성 26도 등 24~26도, 낮 최고기온은 대전 32도.세종 32도.홍성 31도 등 29~32도가 되겠다. 23일 아침 최저기온은 대전 25도..

대전예지중고 운영 예지재단 파산 선고… 미복직 교사들 신청 받아들여져
대전예지중고 운영 예지재단 파산 선고… 미복직 교사들 신청 받아들여져

대전예지중고 재단법인 예지재단이 법원으로부터 파산 선고를 받아 더 이상 학교 운영을 할 수 없게 됐다. 부당해고 판정을 받은 교사들이 복직과 미지급 임금 등을 요구했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자 파산을 신청한 결과다. 대전교육청은 재학생 피해 최소화를 위한 방안을 찾겠다는 입장이다. 21일 대전교육청·법조계 등에 따르면 19일 대전지법이 예지재단 파산을 선고했다. 파산 신청자는 예지중고 전직 교사 12명으로 부당해고 판정 후 복직과 임금 지급을 요구했던 이들이다. 지속된 요구에도 재단이 이를 받아들이지 않자 재단 파산을 신청했고 법원이 이..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머드에 빠지다’…보령머드축제 개막 ‘머드에 빠지다’…보령머드축제 개막

  • 0시 축제 홍보 위해 전국투어 나선 대전빵차 0시 축제 홍보 위해 전국투어 나선 대전빵차

  • 폭우에 치솟는 채솟값…밥상물가 ‘비상’ 폭우에 치솟는 채솟값…밥상물가 ‘비상’

  • 유등교 찾은 이상민 행안부 장관 유등교 찾은 이상민 행안부 장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