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회/교육 > 교육/시험

대전교육청, 여름철 온열질환 및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 철저

각급 학교에 학생 및 교직원 폭염 대비 건강수칙 준수 당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8-10 14:09 수정 2018-08-10 23:2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최최종 대전시교육청 전경사진
대전교육청은 연일 지속되는 폭염으로 온열질환자가 크게 증가하고 있어 각급 학교에 학생 및 교직원들이 폭염 대비 건강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도록 할 것을 당부했다.

올해 온열질환자가 3500여명을 돌파하면서 특히 무더위에 취약한 어린 학생들의 건강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이에 교육청은 온열질환을 예방하기 위해 ▲놀이터, 공원 등 장시간 실외 활동을 피할 것 ▲아이들이 차 안에서 오래 있지 않도록 보호자가 관리할 것 ▲갈증을 느끼지 않아도 규칙적으로 물을 마시도록 할 것 ▲낮 12시부터 오후 5시까지 가장 더운 시간대에는 휴식을 취하는 등 건강수칙을 철저히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지속되는 폭염과 여름방학 중 해외여행이 증가함에 따라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의 발생 우려도 높아 개학 대비 학교 음용시설 및 교실 방역 소독 등 시설물 관리를 철저히 하도록 했다.

특히, 해외여행을 다녀온 학생 및 교직원은 자신의 건강상태를 수시로 확인하고 설사나 발열 증상이 있을 경우 가까운 보건소나 의료기관을 방문해 진찰을 받도록 하고 30초 이상 비누로 손 씻기, 익힌 음식 먹기, 포장된 음료수 마시기 등 개인위생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도록 안내했다.

교육청 담당자는 "폭염으로 인한 온열질환과 감염병 예방을 위해 건강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자신의 건강상태를 수시로 확인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수영 기자 sy870123@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태풍 솔릭 북상…항구에 들어온 어선들 태풍 솔릭 북상…항구에 들어온 어선들

  • 밀려드는 리콜 차량, 혼잡한 BMW 서비스 센터 밀려드는 리콜 차량, 혼잡한 BMW 서비스 센터

  • 한국 축구대표팀 새 사령탑 벤투 감독 입국 한국 축구대표팀 새 사령탑 벤투 감독 입국

  • 밤늦도록 열띤 응원 밤늦도록 열띤 응원

제7회 대전달빛걷기대회
2018 제3회 대전 안전골든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