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유통/쇼핑

친환경 음식물 처리기 '스마트카라', 메가쇼 2018 시즌 2 참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11-09 09:28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보도자료 1차 이미지
친환경 음식물 처리기 브랜드 스마트카라가 오는 11월 15일부터 18일까지 경기 일산 킨텍스 7-8홀에서 열리는 ‘메가쇼 2018 시즌 2’ 전시회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최대 규모의 리빙박람회 '메가쇼'는 각종 주방용품, 홈데코&리빙, 뷰티&헬스, 푸드, 아이디어제품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인다.

 

 

이번 전시회에서 스마트카라는 대용량 5L의 이노베이션(PCS-500), 2L의 플래티넘(PCS_350)을 전시할 예정이며, 관람객들이 현장에서 구매 시 할인된 가격과 사은품까지 받을 수 있는 혜택을 증정한다고 밝혔다.

 

환경부에서 인증하는 '친환경 마크'를 획득한 스마트카라 음식물 처리기는 더럽고 냄새 나는 음식물쓰레기를 냄새, 부패 없이 깔끔하게 가루로 만들어 버린다. 특히 '이노베이션(PCS-500)'은 5리터 대용량으로 많은 양의 음식물쓰레기도 부패 걱정 없이 장시간 보관이 가능하며, 고강도 3단 임팰러로 히팅 건조된 음식물쓰레기를 잘게 파쇄해 부피를 10분의1로 줄여준다.

 

뿐만 아니라 음식물의 양과 건조상태를 자동 감지해 처리 시간을 스스로 조절하는 인공지능 스마트 시스템을 도입해 같은 종류라도 투입량에 따라, 같은 양이라도 건조상태에 따라 처리시간을 최적화해 불필요한 전력 낭비를 줄였다. 월평균 52시간 사용기준 전력소비량은 13kWh이며 누진세 적용 시 월 전기료 3,000원 내외다.

 

스마트카라 관계자는 “최근 이서진 음식물처리기로 알려진 스마트카라 제품들이 가정용음식물처리기로 각광받고 있다”라며, “공식 홈페이지, SNS에서만 보았던 음식물처리기를 보고 망설였던 주부들이 대한민국 최대 규모인 메가쇼 박람회에서 실제로 보고, 성능도 확인한 후 특별가로 구매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해당 박람회에서 스마트카라는 부스 번호 K301에 위치할 예정이다. /봉원종 기자

 

포토뉴스

  • 허태정 대전시장, ‘공공기관 지역인재 의무 채용 법안 통과 기쁘다’ 허태정 대전시장, ‘공공기관 지역인재 의무 채용 법안 통과 기쁘다’

  • 대전 둔산경찰서, 전국 최초 꼬리물기 무인 영상단속 실시 대전 둔산경찰서, 전국 최초 꼬리물기 무인 영상단속 실시

  • 가짜 ‘송중기 마스크팩’ 제조·유통시킨 일당 검거 가짜 ‘송중기 마스크팩’ 제조·유통시킨 일당 검거

  • 퇴임하는 박영순 대전시 정무부시장 퇴임하는 박영순 대전시 정무부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