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문화 > 공연/전시

[공연] 초복에 만나는 대전 이수자전

대전무형문화재전수회관 올해 두번째 전통기획공연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07-11 15:49 수정 2019-07-11 15:49 | 신문게재 2019-07-12 12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붙임2. 초복맞이 문화복날 이수자展 팜플렛
대전 지역 무형문화재 이수자와 함께하는 문화복날 공연이 12일 오후 7시 대전무형문화재전수회관에서 열린다.

이번 공연은 대전무형문화재전수회관 전통기획공연으로 4월 개최한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공연 후 두번째로 이어지는 공연이다. 본격적인 여름의 시작을 알리는 초복에 잠시나마 무더위를 잊고 전통공연의 멋과 흥을 함께하고자 기획됐다.

공연에는 대전시지정무형문화재 권은경(판소리고법 대전시무형문화재 제17호)이수자, 김양희(판소리 춘향가 대전시무형문화재 제22호) 이수자, 김미복(승무 대전시무형문화재 제15호) 이수자, 김경화(살풀이춤 대전시무형문화재 제20호) 이수자, 한경수(웃다리농악 대전시무형문화재 제1호) 이수자가 한 무대에 오른다.

이수자는 해당 학문의 과정이나 과목을 순서대로 공부해 마친 사람으로 무형문화재 이수자는 해당 분야 무형문화재 종목을 3년 이상 교육받은 후 심사를 거쳐 그 기량을 인정받은 사람에게 주어진다.

한편 대전문화재단은 이날 공연이 끝난 후 복달임 음식으로 닭강정을 마련해 함께 나눠 먹을 예정이다.
이해미 기자 ham7239@



포토뉴스

  • 눈 내린 봉수산 오르는 등산객들 눈 내린 봉수산 오르는 등산객들

  • 우한 교민 배웅하는 진영 장관, 양승조 충남도지사, 오세현 아산시장 우한 교민 배웅하는 진영 장관, 양승조 충남도지사, 오세현 아산시장

  • 아산 경찰인재개발원 떠나는 우한 교민들 아산 경찰인재개발원 떠나는 우한 교민들

  •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 통과 염원 담긴 홍보판 ‘눈길’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 통과 염원 담긴 홍보판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