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충북

청주시, 장애인 친화음식점 ‘더 편한 세상’ 16곳 지정

장애인 위한 식당 경사로 설치 지원 등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14 10:27 수정 2019-08-14 10:27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1-2 청주시 장애인 친화음식점 더 편한 세상 지정 현판식 가져


청주시는 14일 출입구에 장애인용 경사로를 설치한 음식점 16곳을 '장애인 친화음식점, 더 편한 세상'으로 지정했다.

시는 지난해 9월 '청주1번가(시민생각 이슈토크)'에서 휠체어 이용 장애인이 식당 출입구 계단 때문에 음식점 이용을 할 수 없어 불편하다는 의견을 반영해 사)한국지체장애인협회충북협회 청주시지회(회장 최순옥)를'장애인 친화음식점 지정사업'수행기관으로 선정하고 경사로 설치 등에 힘을 쏟았다.

선정된 음식점은 ▲ 상당구 서민장어, 명장복국 용암점, 남다른감자탕 용암점, 금천갈비 ▲ 서원구 진한수육국밥, 겨울여행, 쉐인 봉명점, 파도횟집 ▲ 흥덕구 비파해물칼국수, 곤지암한우소머리국밥, 두존치킨 ▲ 청원구 명가가마솥갈비탕, 명호공주얼큰이칼국수, 태성추어탕, 마루벌돌구이 율량점, 양철식당 율량점이다.

지체장애인협회는 장애인의 이용희망 식당 조사를 거쳐 경사로 설치를 희망하는 음식점 10곳을 선정하여 편의시설 설치를 지원했다.

시 관계자는"청주시에 등록된 장애인 수가 6월 말 기준 3만 9598명으로 장애인이 일상생활에서 불편함을 줄여주는 환경 조성은 물론 더 많은 장애인이 사회참여 활동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청주=정태희 기자 chance0917@



포토뉴스

  • 막바지 무더위 잊는 스케이트 막바지 무더위 잊는 스케이트

  • 와인 시음하는 시민과 관광객들 와인 시음하는 시민과 관광객들

  • 대전국제와인페스티벌 시음장 인기 대전국제와인페스티벌 시음장 인기

  •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