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수도권

인천중구자원봉사센터, ‘인천동아시아문화도시 사진&영상페스티벌’ 참가

8월 15일부터 9월 15일까지 한 달간 인천중구 개항장일대에서 개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14 13:20 수정 2019-08-14 13:2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자원봉사자 배치)
인천중구자원봉사센터 2019인천동아시아문화도시 사진&영상페스티벌 에 1800명 자원봉사자 배치
인천중구자원봉사센터는 '2019인천동아시아문화도시사진영상페스티벌'의 원활한 진행과 성공을 위해 자원봉사자 1,800여명을 배치한다고 14일 밝혔다.

'2019인천동아시아문화도시사진영상페스티벌'은 오는 15일부터 9월 15일까지 한 달간 인천중구 개항장일대에서 개최된다.

인천중구자원봉사센터는 이미 지난해 '2018 인천 해양미디어 페스티벌'에 자원봉사자 470명이 참여한 경험을 살려 이번 행사를 지원한다.

'2019 인천 동아시아문화도시 사진영상 페스티벌'은 세계에 "열린 도시 인천"의 특색을 살린 국제적인 사진영상 전시 행사로 8월 15일부터 한 달 동안 사진 작품 총 2000 여장과 40여편의 영상 작품이 선보일 예정이다.

전시는 인천아트플렛폼, 한중문화관, 선광미술관, 개항박물관 기획전시실, 제물포구락부, 대불호텔 전시관 등 근대역사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여러 전시장과 개항장 일대의 갤러리 카페 등 크고 작은 전시장에서 동시에 진행된다.

오는 15일 오후 4시 한중문화관 앞 광장에서 1차 개막식을 시작으로 15일부터 25일까지는 '인천 동아시아문화도시 대표작가전'이 열리며 중국 시안과 일본 도쿄에서 초대작가가 내한해 전시할 예정이다.

2차 개막식은 8월27일 오후 5시 인천아트플렛폼 칠통마당에서 개최되어 다음달15일까지 '인천동아시아 해양사진전'과 '국제 대학생&교수 사진&영상전', 그리고 학생들의 교류행사가 진행된다. 중국과 일본 각지에서 사진작가와 사진과 교수들, 사진애호가, 사진을 배우는 학생들 100여 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인천중구자원봉사센터 관계자는 "이번 행사에 중국어, 일본어 통역사 및 전시장 진행요원 봉사자들을 배치해 국내외 예술가들이 오가는 예술을 매개로 한 교류의 거점에서 중구의 문화와 역사를 소개하고 시민과 문화예술인들이 함께 즐기는 축제가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인천=주관철 기자 jkc0527@

포토뉴스

  •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하는 시민단체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하는 시민단체

  • 무궁화로 채워진 대한민국 무궁화로 채워진 대한민국

  • 북한, 강원도서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북한, 강원도서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