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대전

박정현 대덕구청장, 북유럽 지역에너지 전환 현장 간다

'에너지정책 전환을 위한 지방정부협의회' 대표단으로 덴마크·스웨덴 방문
18~25일 지역에너지 전환 성공사례 현장서 배우고 교류협력방안 모색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15 10:43 수정 2019-08-15 10:56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ㅇ
지난 6월 27일 대전 한남대에서 열린 제2회 지역에너지전환 전국포럼에서 박정현 대덕구청이 주제 발표를 하고 있다. 대덕구 제공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오는 18일부터 25일까지 에너지정책 전환을 위한 지방정부협의회 대표단 자격으로 덴마크, 스웨덴 등을 방문해 지역에너지 전환 추진 사례·정책을 공유하고 지역에너지 전환 혁신 도시 간 교류 협력 방안 등을 논의한다.

이번 국외 지역에너지전환 선진지 정책연수는 지역 특성에 맞는 성공사례와 재생에너지 갈등 해결방안에 대한 사례를 분석하고 지자체의 역량을 강화해 각 지역에서 에너지전환과 분권을 위한 정책 수립·추진에 적용하고자 마련됐다.

대표단은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비롯한 지방정부협의회 지자체장과 에너지전문가 등 총 25명의 인원으로 꾸려져 기초지자체 등에 적용 가능한 사례를 중심으로 방문한다.

첫 번째 방문 국가인 덴마크에서는 에너지자립 프로젝트 성공과 재생에너지 갈등 해결 사례 현장을 공유한다. 아베도르 바이오매스 플랜트, 삼쇠 에너지자립섬 등을 둘러보고 덴마크에너지청 등 방문지역 시장·에너지 업무담당자 면담 등을 통해 양국 도시 간의 상호 협력과 교류 방안을 위한 의견을 교환한다.

두 번째 방문 국가인 스웨덴에서는 조선업의 쇠퇴로 인한 지역 침체를 극복하고 친환경에너지도시로 거듭난 말뫼를 방문해 에너지분권과 자치를 위한 시민참여와 중앙정부 협력사례 등의 경험과 노하우를 배우고 말뫼 시장과의 정책 대담 자리를 갖는다.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지자체는 에너지전환과 기후위기 대응의 실질적 주체로서 정책 수립 및 추진을 위한 역량강화가 필요하다"며 "이번 국외연수를 통해 선진도시의 지역에너지전환 정책을 공유하고 성공적인 추진사례를 분석해 우리 구의 에너지전환과 분권을 위한 정책 수립 및 추진에 적용할 수 있는 기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6년 12월 15일 창립돼 29개(광역 3·기초 26) 지방자치단체로 구성된 '에너지정책 전환을 위한 지방정부협의회'는 지방자치단체 간 교류·협력으로 에너지 정책의 수립·실행을 국가에서 지방으로 전환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지난 1월에 열린 '에너지정책 전환을 위한 지방정부협의회' 제2기 출범식에서 염태영 수원시장이 회장, 박정현 대덕구청장이 사무총장으로 선출됐다. 임효인 기자

포토뉴스

  • 막바지 무더위 잊는 스케이트 막바지 무더위 잊는 스케이트

  • 와인 시음하는 시민과 관광객들 와인 시음하는 시민과 관광객들

  • 대전국제와인페스티벌 시음장 인기 대전국제와인페스티벌 시음장 인기

  •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