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충북

영동군 송호관광지 '와인체험관' 운영, 힐링 쉼터로 인기

영동포도와 와인 역사 한눈에 볼수있어, 10개 농가 35종류 와인 전시 판매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18 10:12 수정 2019-08-18 10:1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100년 송림으로 울창한 영동군 송호관광지에 다양한 와인을 접할수 있는 특별한 장소가 있어 눈길을 끈다.

송호관광지 입구에 위치한 와인체험관은, 건축면적 278㎡ 지상1층 규모로 건립돼 지난 2016년 7월 첫 문을 열었다.

이 곳은 국내 최대 규모의 포도재배 단지를 바탕으로 한 영동와인의 다양한 맛과 향을 느낄 수 있고, 영동포도와 와인의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고 지역 와이너리 농가에서 직접 생산한 개성만점의 와인들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다.

아기자기한 조형물과 와인악세사리, 포토존 등이 보기 좋게 꾸며져 있으며, 현재 민간의 전문성을 살려 위탁 운영 중이며 프리미엄 와인부터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와인까지 10개 농가 35 종류 와인을 전시 판매하고 있다.(사진)

1. 송호 와인체험관 (1)
전문 소믈리에의 와인에 얽힌 재미난 설명을 듣고, 송호관광지 송림을 느끼며 아늑하고 차분한 분위기에서 가볍게 와인 시음하기에 더욱 좋다. 체험 관광객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지갑을 열게 해 농가 소득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와인체험관은 6∼8월까지는 매일 운영, 9월은 주말 및 휴일에만 운영예정이며, 일일 운영시간은 오전 10시30분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한편, 와인1번지 영동군에는 영동와인의 다양한 맛을 접할 수 있는 시음 장소가 몇 군데 더 있다. 심천면 국악체험촌 입구에 자리 잡은 '영동와인상설판매장', 사랑과 낭만의 공간 '영동와인터널'은 물론, 각 와이너리 농가에서도 영동와인의 진가를 확인할 수 있다. 영동=이영복 기자 pungluiin@



포토뉴스

  • 대전시, 공공교통 환경주간 기념식 개최 대전시, 공공교통 환경주간 기념식 개최

  •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의 임명을 철회하라’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의 임명을 철회하라’

  •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 인사청문회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 인사청문회

  • 효의 의미 되새기는 세족식 효의 의미 되새기는 세족식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