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당진시

당진시, 소난지섬에서 우리마을주치의제 운영

의료서비스 제공하고 응급처치 교육 진행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22 07:00 수정 2019-08-22 07:0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보건소2


당진시보건소(소장 이인숙)는 22일 섬 지역 특성 상 의료서비스를 받기 어려운 소난지섬에서 지역주민들을 대상으로 우리마을주치의제 이동진료를 진행했다.

우리마을주치의제 이동진료는 의료기관이 없거나 접근성이 떨어지는 마을에 중보건의사와 간호사 등으로 구성된 전문 의료인력이 정기적으로 방문해 진료 서비스와 건강상담, 우울검사와 혈압측정 같은 기초검사 등을 제공하는 의료 서비스다.

보건소에 따르면 당진지역에서는 의료취약지역 14개 마을을 선정해 운영해 왔으며 이번 소난지섬 이동진료에 앞서 지난 5월 신평면 운정리에 위치한 삽교호 관광지에서도 추가로 이동진료를 진행한 바 있다.

특히 이번 소난지섬에서 진행한 이번 이동진료에서 보건소는 섬 마을 특성 상 응급상황 발생 시 의료기관 방문이 신속하게 이뤄지기 어려운 여건을 감안해 진료 서비스 외에도 응급처치와 대처 요령에 대한 교육을 병행했다.

보건소는 이번 이동진료를 시작으로 앞으로 매월 셋째 주 목요일에 정기적으로 소난지섬에서 우리마을주치의제를 운영할 계획이다.

이인숙 보건소장은 "올해 상반기 우리마을주치의제를 258회 운영해 2590여 명의 시민들에게 진료서비스를 제공했다"며 "우리마을주치의제를 통해 주민들의 의료서비스 공백을 최소화하고 의료 사각지대를 해소해 주민 건강 증진에 앞장 설 것"이라고 말했다. 당진=박승군 기자

포토뉴스

  • 대전시, 주민참여예산 시민총회 개최 대전시, 주민참여예산 시민총회 개최

  • 인플루엔자, ‘함께 접종 함께 예방’ 인플루엔자, ‘함께 접종 함께 예방’

  • 지금은 방역 중, ‘출입금지’ 지금은 방역 중, ‘출입금지’

  • 가을 하늘, 가슴이 탁 트이네 가을 하늘, 가슴이 탁 트이네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