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예산군

바르게살기운동 예산군협의회, 진실, 질서, 화합의 3대 이념으한마음수련대회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22 07:38 수정 2019-08-22 07:38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바르게살기운동 예산군협의회(회장 김기성)는 22일 예산종합운동장 생활체육관에서 황선봉 군수를 비롯한 관내 기관단체장과 바르게살기운동 회원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바르게살기운동 한마음수련대회'를 개최했다.

바르게살기운동 회원들은 이날 한마음수련대회에서 '진실, 질서, 화합'이라는 바르게살기운동의 3대 이념을 바탕으로 시대적 역할에 맞는 바르게살기운동 전개를 다짐했다.

행사는 식전행사인 색소폰 공연을 시작으로 의식행사와 체육행사, 장기자랑 등의 순서로 진행돼 회원들 간 화합과 결속을 다지는 계기를 마련했다.

특히 이날 행사에서는 그동안 지역사회를 위해 헌신적으로 봉사해 온 삽교읍위원회 이화숙 씨를 비롯한 바르게살기운동 회원 29명에 대해 군수 표창 등이 수여돼 그간의 노고를 치하하고 '바르게 가족'으로서의 자긍심을 고취시켰다.

김기성 회장은 "이번 한마음수련대회가 회원 간 단합과 친목의 시간이 돼 매우 기쁘다"며 "진실, 질서, 화합의 3대 이념을 생활화해 지역사회를 이끌어가는 리더이자 봉사자로서 이웃, 군민, 국민과 함께 건강한 사회를 만들어가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황선봉 군수는 "평소 정직한 생활로 더불어 사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항상 주변을 살피고, 지역을 위해 봉사하고 계신 여러분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이번 대회를 통해 회원들이 화합하고 보다 높은 긍지와 자긍심을 가지고 더욱 발전하는 조직이 되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예산=신언기 기자 sek51@

포토뉴스

  • 고향의 정 품고 일상으로 고향의 정 품고 일상으로

  • 막바지 귀경차량에 고속도로 정체 막바지 귀경차량에 고속도로 정체

  • 추석 연휴 끝, ‘집으로’ 추석 연휴 끝, ‘집으로’

  • 귀경객 붐비는 대전역 귀경객 붐비는 대전역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