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충북

충주시,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 참여자 추가 모집

- 오는 28일까지, 쓰레기 불법투기감시단 등 36명 모집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23 15:32 수정 2019-08-25 08:2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충주시가 저소득 취약계층의 생계안정과 자립기반을 위해 오는 28일까지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 참여자를 추가 모집한다.

시는 최근 행안부 주관 2019년도 하반기 지역공동체 일자리 사업에 '쓰레기 불법투기 감시단','꽃길 가꾸기 및 깨끗한 도시 조성'사업이 선정돼 추가 예산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7월 하반기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 참여자로 9개 사업에 26명을 모집했으며, 이번에 총 5개 사업에 36명의 참여자를 추가 모집한다.

신청자격은 충주시에 거주하는 만18세 이상 65세 미만 근로능력자로서, 가구소득이 기준 중위소득의 65% 이하이면서 재산 2억 원 이하인 저소득층이다.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사람은 신분증, 건강보험증 등 구비서류를 갖춰 주소지 읍·면·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되면, 자세한 사항은 충주시 경제 기업 과 일자리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지난 7월 쓰레기와의 전쟁을 선포한 충주시는 일자리 사업의 일환으로 '쓰레기 불법투기 감시단'을 운영하여 불법투기 근절과 취약계층 일자리 제공 등 일석이조의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이상록 경제기업과장은 "취약계층의 자립기반에 도움이 되면서 지역 환경개선에도 도움이 되는 사업으로 선정했다"고 말했다.

한편, 충주시는 자원재생 사업, 다문화가정지원 사업, 행복나눔 재봉틀 사업, 마을가꾸기 및 지역유휴 공간 활용 사업 등 기존의 9개 사업도 성실하게 운영하며 각 지역 특성에 맞는 사업을 추진함에 따라 균형적 일자리제공에 기여하고 있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포토뉴스

  • 고향의 정 품고 일상으로 고향의 정 품고 일상으로

  • 막바지 귀경차량에 고속도로 정체 막바지 귀경차량에 고속도로 정체

  • 추석 연휴 끝, ‘집으로’ 추석 연휴 끝, ‘집으로’

  • 귀경객 붐비는 대전역 귀경객 붐비는 대전역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