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충남/내포

[홍성마라톤] "이봉주는 모든 성의 다 하는 일등 사위"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9-01 08:40 수정 2019-09-01 09:2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KakaoTalk_20190901_083219321_01
이봉주 선수(오른쪽)와 이봉주 선수의 장인 김영극(84)씨가 1일 홍주종합체육관에서 열린 제19회 이봉주 보스턴 제패기념 홍성마라톤 대회에서 출발에 앞서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홍성=유희성 기자
"착실하고 성실하고 책임감 있는 일등 사위입니다."

마라톤 영웅 이봉주 선수가 이번엔 장인어른과 함께 주로를 달렸다.

이봉주 선수는 1일 홍주종합체육관 및 홍성군 일원에서 열린 제19회 이봉주 보스턴 제패기념 홍성마라톤 대회에 장인어른을 모시고 왔다.

해마다 황영조 마라톤 대회 등에 장인어른과 함께 참가한다는 이봉주 선수는 이번엔 자신의 이름이 걸린 홍성마라톤 대회 패밀리런코스(6㎞)에 장인어른과 함께 참가했다. 이봉주 선수에 따르면 장인 김영극 씨는 84세로 이 대회 최고령인 데다 가장 먼 거리인 강원도 삼척시에서 달려왔다.

고령의 장인이 먼 거리 이동을 마다하지 않은 건 모두 사위 응원을 위해서다. 김 씨는 "사위 이봉주는 항상 모든 일에 모든 성의를 다 하는 일등 사위"라며 "항상 착실하고 성실하고 책임감을 보인다"고 설명했다.

이봉주 선수는 "사랑하는 가족과 함께 달리는 홍성마라톤 대회에서 홍성군민과 참가자 가족들이 행복감을 얻고 돌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홍성=유희성 기자 jdyhs@

포토뉴스

  • ‘사랑으로 버무려요’ ‘사랑으로 버무려요’

  • 육군 M&S 국제학술대회 개최 육군 M&S 국제학술대회 개최

  • 대전도시철도, 수능일 수험생 무임수송 대전도시철도, 수능일 수험생 무임수송

  • 눈길 끄는 대형 크리스마스 트리 눈길 끄는 대형 크리스마스 트리